전체뉴스

Total News

옥션, 착한소비 ‘바이굿스토어’ 오픈

입력 2012-08-20 10:20:37 수정 2012-08-20 10:35: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옥션은 세제, 샴푸 등 생활용품 재고를 최대 70%까지 저렴하게 선보이고 구매건당 50원씩 기부하는 바이굿 스토어를 오픈한다.

옥션 바이굿스토어는 애경, CJ라이온 LG생활건강, P&G, 옥시레킷벤키저 등 대표적인 생필품브랜드 5개사가 참여해 세제, 섬유유연제, 샴푸, 비누, 치약 등 생활용품을 선보이고 상품구매 건당 50원씩의 누적금액을 사회단체에 기부하게 된다.

바이굿 스토어는 온라인 최초로 생활용품 리퍼브 상품을 저렴하게 선보이고 기부 활동과 연계한 신개념의 고정 코너다. 리퍼브는 새로 꾸밈이라는 뜻의 리퍼비시(Refurbish)의 준말. 주로 가전, 가구 전시상품을 손질해 저렴하게 판매할 때 쓰인다. 출고 과정에서 포장케이스가 손상됐거나, 샴푸린스세트 중 린스만 남은 상품 등을 손질해 판매하게 된다.

바이굿스토어 전 상품은 나눔쇼핑에 등록돼 상품 구매 시 건당 50원씩 사회공헌활동기금으로 누적된다. 나눔쇼핑은, 옥션에서 지난 2010년부터 진행해온 기부프로그램이다. 나눔상품으로 표기된 제품을 구매하면 판매자가 판매액 중 일정 비율을 기부금으로 적립한다. 또한 바이굿스토어에 입점하는 5개 브랜드사는 순차적으로 매월 일정금액을 나눔쇼핑에 기부하기로 했다. CJ라이온에서 기부한 500만원의 기부금은 전국지역아동센터협의회를 통해 지역 아동들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한편 옥션은 바이굿스토어 오픈을 기념해 오는 26일까지 CJ라이온 비트드럼 칼라케어 3종(가루세제 200g 2개 포함)을 시중가대비 50% 가량 저렴한 가격에 선보인다.

고현실 옥션 리빙실 실장은 “생활용품에 온라인 최초로 리퍼브 개념을 도입해 판매업체들에게는 재고해소의 기회와 구매고객은 알뜰쇼핑과 기부 참여가 가능한 윈윈효과가 기대된다”며 “하반기 전략 목표인 국민쇼핑 구현을 위해 다양한 소비틈새시장 공략을 통해 알뜰하면서도 착한 소비를 확산하는 데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승연 기자 (l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수입 유아용품 ‘짝퉁 등장’ 충격
· [체험24시] 다이어트 보다 중요한 보식 “제대로 하고 있나?”
· 필리핀 세부가 3만원?
· 도둑들, 천만의 마음을 훔쳤다!
·
아이와 함께 율동으로 익히는 깨끗한 습관
입력 2012-08-20 10:20:37 수정 2012-08-20 10:35: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