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티켓몬스터, 국제구호단체와 “소셜기부 2.0” 시작

입력 2012-08-22 09:37:33 수정 2012-08-22 09:38: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티켓몬스터는 21일 본사에서 유엔세계식량계획(World Food Programme, 이하 WFP) 및 세이브더칠드런과 사회공헌 캠페인 소셜기부(SO speCIAL GIVE) 2.0을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소셜기부 2.0은 티켓몬스터가 자사 소셜커머스 플랫폼을 활용해 판로개척이 어려운 사회적 기업의 상품 판매를 돕던 기존 사회공헌 캠페인에 국내외 인도주의 기관들을 위한 기부모금 캠페인을 새롭게 더한 것이다.

기부모금 캠페인은 사회적 기업의 상품판매와 더불어 분기당 한 번씩 진행될 예정이다. 유엔세계식량과의 기부 모금은 전 세계에서 기아로 고통 받는 사람들에게 신속하게 식량을 제공해 생명을 살리는 데 쓰이며, 세이브더칠드런의 기부 모금은 국내 빈곤아동을 위한 사업에 사용된다.

이번 협약을 통한 첫 번째 기부모금은 24일부터 시작되는 아프리카 사헬 지역 긴급구호다. 급성영양실조로 죽어가는 아프리카 아이들을 돕기 위해 누구나 5000원 또는 만원 가운데 선택할 수 있으며, 1인당 최대 150만원까지 기부에 참여할 수 있다.

기부를 위한 결제는 기존 티몬 상품판매 딜과 똑같이 신용카드, 휴대폰, 계좌이체 등을 이용할 수 있고 캠페인 종료 후 WFP와 세이브더칠드런에서 모든 기부자에게 기부금영수증을 발급한다.

임형준 유엔세계식량계획 한국사무소 소장은 “한국은 세계 인구의 1/7이 고통 받는 기아 문제에 대한 관심이 상대적으로 덜하다. 국내 소셜커머스 1위인 티몬의 플랫폼을 통해 기아 이슈를 널리 알리고 많은 사람들을 기아 문제 해결에 동참할 수 있게 하는 중요한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김노보 세이브더칠드런 대표이사는 “국내 아동들의 권리 신장을 위한 모금 캠페인을 티몬과 함께 진행할 계획”이라며, “아직도 국내 곳곳에 있는 취약계층 아동 지원을 위해 많은 티몬 고객들이 함께 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신현성 티켓몬스터 대표는 “티몬이 가진 재능으로 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부분이 있어 매우 기쁘다.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위한 다양한 활동에 좀 더 관심을 갖고 동참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티켓몬스터는 향후 직원들의 사회공헌 활동 참여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 활동을 더욱 넓혀나간다는 계획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승연 기자 (l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키엘 립밤 제품 일부서 수은 검출
· 냉장고 냄새 꽉 잡는 천연 탈취제는?
· 서울아파트 경매 경쟁률 최저…
· 환절기 건강기능식품 최대 60% 할인 판매
· 유아용품 브랜드 파주 프리미엄 아울렛 입점
입력 2012-08-22 09:37:33 수정 2012-08-22 09:38: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