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비 오는 날, 직장인들이 많이 찾는 음료는?

입력 2012-08-22 11:27:12 수정 2012-08-22 11:28: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비 오는 날에는 직장인들이 커피전문점에서 달콤한 음료를 찾는 것으로 나타났다.

커피전문점 카페네스카페는 지난 7월 17일부터 21일까지 20~40대 직장인 남녀 261명을 대상으로 ‘날씨에 따른 커피전문점 음료 선호도’에 관한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조사 결과, ‘비가 내리는 흐린 날에 가장 마시고 싶은 음료’로는 138명(53%)이 ‘카라멜 마끼아또, 카페모카 등 달콤한 커피류를 선택했다. 이어 두 번째로 많은 82명(31%)이 ‘초콜릿 음료’라고 답해 달콤한 음료가 가장 인기 있는 것으로 나왔다.

비 오는 날에 달콤한 음료를 마시고 싶은 이유로는 ‘기분전환에 도움이 된다(59%)’는 응답이 가장 많았으며 ‘향이 좋게 느껴진다(28%)’는 의견이 2위를 차지했다.

카페네스카페 측은 “실제로 당분을 섭취하면 뇌에서 좋은 기분을 유지시켜주는 ‘세로토닌’이라는 호르몬이 분비된다는 연구결과가 있어 이번 조사 결과를 뒷받침하고 있다. 계속되는 비로 인해 우울해진 기분을 달콤한 음료에 함유된 당분을 통해 달랠 수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반면 햇볕이 내리쬐는 맑은 날에 마시고 싶은 음료로는 대다수의 응답자가 ‘과일이 들어간 프라페, 스무디류(60%)’를 꼽았고 ‘아메리카노, 카페라떼 등의 깔끔한 커피류(31%)’가 뒤를 이어 날씨에 따라 소비자 음료 선호도에 차이가 있음을 입증했다.

한편, 비 오는 날 적합한 데이트 장소로는 ‘커피전문점(48%)’, ‘영화관(39%)’ 등이 선택됐으며 커피전문점에 바라는 이벤트로는 ‘가격할인(67%)’을 원하는 소비자가 가장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카페네스카페 우재홍 마케팅 팀장은 “요즘 같은 가을 장마철에는 단 맛이 강한 음료를 찾는 고객들이 많다”며 “카페네스카페는 초콜릿을 직접 녹여 만든 ‘카카오쵸’라는 음료를 개발해 고객들이 취향에 따라 골라 마실 수 있도록 다양한 형태로 갖춰놓고 있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임수연 기자 (y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키엘 립밤 제품 일부서 수은 검출
· 냉장고 냄새 꽉 잡는 천연 탈취제는?
· 서울아파트 경매 경쟁률 최저…
· 환절기 건강기능식품 최대 60% 할인 판매
· 유아용품 브랜드 파주 프리미엄 아울렛 입점
입력 2012-08-22 11:27:12 수정 2012-08-22 11:28: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