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64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88
통조림 식품, 먹고 남으면 꼭 용기 보관해야 | Kizmom 뉴스

전체뉴스

Total News

통조림 식품, 먹고 남으면 꼭 용기 보관해야

입력 2012-08-23 16:51:08 수정 2012-08-23 16:51:0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식품의약품안전청은 통조림 식품에 대해 평소 소비자들이 궁금해 하는 내용을 Q&A 형식으로 제작한 ‘통조림 캔에 대하여 알아봅시다’를 홈페이지에 게재한다.

주요 내용은 통조림 캔 안전관리 규격, 통조림 식품의 비스페놀A(BPA) 안전성, 통조림 식품 조리 및 보관 시 유의사항 등이다.

▲ 통조림 식품, 안전한가?

통조림 캔 재질은 주로 주석, 스테인리스스틸과 알루미늄이 사용되고, 식품과 접촉하는 내면은 녹스는 것을 방지하고자 에폭시수지 코팅이 이용된다.

에폭시수지는 비스페놀 A(BPA)가 원료물질로 사용되는데, 통조림 식품의 보관·유통 과정에서 BPA가 식품으로 극미량이라도 용출될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통조림 캔에 대한 BPA 규격을 0.6ppm 이하로 세계에서 가장 엄격한 기준을 적용하고 있다.(미국과 일본은 별도 기준 없음)

또한 일부 소비자들이 통조림 식품에서 다량의 BPA가 용출돼 건강에 유해할 것이라는 막연한 우려와 달리 실제 용출량은 매우 적어 건강상 유해를 나타내지 않는다.

2007년 실시된 국내 유통 통조림 식품(183건) 중 BPA 함유량 조사결과에 따르면, BPA가 가장 많이 검출된 제품은 과일주스(180mL)로 최대 0.017mg 검출(0.095ppm)됐는데, 이는 60kg 성인이 매일 176캔 이상 먹어야 인체안전기준치에 도달하는 양이다.

▲ 통조림 식품 조리·보관 시 주의할 점은?

우선, 통조림 식품을 구매할 때는 찌그러지거나 녹슬거나 팽창된 제품은 구입하지 않는 것이 좋다.

통조림 식품을 보다 건강하고 안전하게 섭취하려면 캔 자체로 직접 조리하지 말고, 먹을 만큼만 따로 덜어 사용하며, 남은 식품은 용기에 담아 보관해야 한다.

간혹 통조림 캔을 직접 가스레인지 등에 올려놓고 바로 조리해 먹는 경우가 있는데, 뜨거워진 용기에서 비스페놀 A가 용출될 가능성이 있으므로 반드시 유리제, 금속제 등으로 된 기구(냄비, 프라이팬 등)를 사용해 조리하도록 한다.

또 한 번 개봉한 통조림 식품은 오염되지 않도록 먹을 양만큼만 따로 덜어 섭취하고, 남은 음식은 풍미 유지를 위해 유리나 플라스틱 밀폐용기에 담아 냉장 보관하는 것이 좋다.

통조림 개봉 후 식품을 그대로 캔 채 보관하면 뚜껑이 제대로 밀봉되지 않아 미생물에 오염될 가능성이 높고, 과일통조림과 같이 주석도금 캔의 경우에는 외부 산소와 접해 부식이 빨라지므로 주의한다.

보관 시에는 서늘하고 건조한 곳에 보관하고 가스레인지 등과 같이 고온에 노출되는 장소는 피하는 것이 좋다.

식약청은 “이번 정보를 통해 소비자들의 통조림 식품에 대한 막연한 불안감을 해소하고 올바른 정보를 얻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번 ‘통조림 캔에 대해 알아봅시다’의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 (http:// www.kfda.go.kr〉정보자료〉용기포장정보)에서 확인 가능하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임수연 기자 (y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임신 중 의약품 복용에 관한 진실
· 롯데면세점 ‘명품 대전’ 최대 70% 할인
· 영어 어디서부터 시작할지 막막하다면?
· 놀이공원 가고 싶니? 댓글만 달면 돼
· 여름철 떡류 섭취 주의···전통시장보다 전문체인점이 세균 많아

입력 2012-08-23 16:51:08 수정 2012-08-23 16:51:0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