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웅진, 400억 에너지 음료 시장 진출···레드불 맞수될까

입력 2012-08-27 15:15:25 수정 2012-08-27 16:17:0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웅진식품이 에너지 음료 시장에 발을 내밀었다.

27일 웅진식품은 레드불과 몬스터에 이어 글로벌 TOP3 에너지 음료로 꼽히는 ‘락스타 에너지’와 독점계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락스타 에너지’는 2001년 미국에서 출시돼 현재 영국, 독일, 호주 등 세계 34개국으로 수출되고 있으며 세계적으로 연매출 5억 달러 이상 판매되는 제품이다.

이번 계약을 통해 웅진식품은 ‘락스타 에너지’의 국내 생산 및 유통에 대한 독점적 권한을 갖게 된다. 락스타 에너지는 웅진식품과 계약을 체결한 뒤 오는 10월 본격적으로 출시되며, 한국시장에는 오리지널과 엑스듀런스 두 가지 맛을 먼저 선보인다.

웅진식품 음료마케팅팀 곽태환 과장은 “웅진식품의 탄탄한 국내 유통망과 락스타의 브랜드 파워가 만나 한국시장 진출에 좋은 시너지를 낼 것이다.” 라고 말하며 “락스타가 해외 시장에 이어 국내 소비자들에게도 사랑 받기를 기대한다” 고 말했다.

한편, 시장조사전문기관 링크아즈텍에 따르면 에너지음료 시장은 2012년 7월 기준 390억원 규모로 조사됐다. 이는 전년 동기대비 960% 이상 성장한 수치로 앞으로도 에너지 음료 시장은 더 폭넓은 성장을 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임수연 기자 (y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10명 중 5명 ‘올 추석, 작년보다 선물비용 축소’
· 오픈마켓 도움 받으면 나도 '주부 CEO'
· 해태제과 맛동산 7.1% 가격인상···조만간 초코파이도?
·
‘톤다운 컬러’로 가을 스타일에 엣지를 더한다
· 직장녀 설문 조사 10명 중 6명 '빈약한 가슴 고민'

입력 2012-08-27 15:15:25 수정 2012-08-27 16:17:0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