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64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88
주룩주룩 하루 종일 비 ‘곰팡이 주의보’ | Kizmom 뉴스

전체뉴스

Total News

주룩주룩 하루 종일 비 ‘곰팡이 주의보’

입력 2012-08-28 16:27:17 수정 2012-08-29 09:09:5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가을장마에 이어 태풍이 몰려오면서 집안은 점점 습해지고 있다.

습기로 인해 곳곳에 검게 피어난 곰팡이를 방치할 경우, 곰팡이 포자가 계속 집안을 떠돌아다니며 천식, 알레르기, 피부염 등을 일으켜 가족 건강을 위협할 수 있다.

곰팡이 사각지대는 가구와 냉장고 등 큰 물건이 자리하고 있는 벽면, 장판 밑, 욕실 변기, 세탁조 등 매우 다양하다. 곰팡이가 집단 서식하고 있을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수시로 확인하는 것이 좋다.

▲ 벽은 내부와 외부의 기온차이로 이슬이 맺히는 결로현상으로 곰팡이 발생이 잦은 곳이다. 그럼에도 가구가 벽 쪽에 붙어 있기 때문에 이사를 하거나 가구의 위치를 변경하지 않는 이상 곰팡이가 생겼는지 모르고 지나가는 경우가 많아 주의가 필요하다.

우선, 곰팡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가구와 벽의 간격을 최소한 4~5cm 떨어뜨리는 것이 좋다. 또 습도가 높은 날에는 선풍기 바람을 벽과 가구 사이에 쐬어주면 도움이 된다. 곰팡이가 조금 생겼다면 비누나 세탁세제를 이용해 살살 문질러 없애면 된다. 전용세제를 사용하면 더욱 효과적이다.

곰팡이 제거가 끝나면 마른 걸레로 남은 물기를 닦고 선풍기나 헤어드라이기를 이용해 건조시킨다. 단, 곰팡이가 많이 생겼다면 벽지를 뜯어내고 곰팡이를 제거한 후 다시 도배하는 것이 좋다.

▲ 빨래를 했는데도 옷에서 냄새가 난다면 세탁기를 들여다보라.

세탁기의 세탁조는 축축한 물기와 섬유찌꺼기 등으로 인해 곰팡이와 세균이 살기에 매우 좋은 장소다. 햇볕에 말릴 수도 없어 더운 여름에는 살균소독이 필수.

이때 식초를 이용하면 가정에서도 간단하게 세탁조 곰팡이를 없앨 수 있다. 뜨거운 물을 세탁조 절반까지 채운 뒤 식초를 반 병 정도 섞어 표준 세탁 코스로 작동하면 숨어있던 곰팡이가 제거된다. 드럼세탁기는 드럼전용 세정제를 넣고 삶기 코스로 돌려줘도 효과 있다.

▲ 밀폐된 옷장이나 이불장은 습기가 차기 쉬운 공간이다. 때문에 곰팡이가 자라기 쉽지만 보통 옷이나 이불로 가득 차 있어 내부가 안보이기 때문에 곰팡이를 파악하지 못하는 경우도 많다.

만약 옷장·이불장에 곰팡이가 피었다면 마른 걸레에 식초를 묻혀 구석구석 닦아주고 제습효과가 있는 신문지나 녹차를 넣어두면 곰팡이 발생을 줄일 수 있다. 신문지는 습기를 빨아들이는 동시에 특유의 잉크냄새로 좀벌레 등 해충을 물리친다. 녹차는 탄닌과 엽록소 성분이 곰팡이 냄새를 없애 주고 옷이나 이불에 은은한 향기까지 배여 더욱 좋다.

애경에스티 박근서 팀장은 “곰팡이 질환이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다양한 질병의 원인이 되는 곰팡이는 집안 환기와 청소를 꼼꼼히 하는 등 사전예방이 중요하다“며 “곰팡이를 제거하면 그 순간에 곰팡이 포자가 더욱 활발하게 움직이므로 꼭 마스크와 긴 옷을 착용한 뒤 전용세제로 깨끗이 없애야 한다"고 조언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임수연 기자 (y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워킹맘 80%, ‘여름 휴가 오히려 힘들었다’
· 가을장마에 태풍까지, 집안은 세균 번식 중?
· [김소형의 웰빙맘 프로젝트] 가을 오니 머리 숭숭 탈모, 해결책은?
· 모델 송경아, 집도 몸매만큼 그림같네
· 온라인몰서 만나는 ‘커피전문관’ 오픈
입력 2012-08-28 16:27:17 수정 2012-08-29 09:09:5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