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성범죄자 전자 발찌 대신 “팔찌나 목걸이가 나을 것”

입력 2012-08-29 17:14:58 수정 2012-08-29 17:15:1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성범죄자 식별을 용이 하기 위해 전자부착물의 위치를 발찌가 아닌 팔찌로 바꿔야 한다는 의견이 있어 주의를 끌고 있다.

이 같은 사실은 온라인 설문조사 전문기업 두잇서베이가 지난 24일부터 4일간 인터넷 및 모바일 앱 이용자 4278명을 대상으로 전자 발찌에 대한 설문 조사 결과 나타났다.

두잇서베이에 따르면 ‘전자 발찌의 부착 위치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응답자의 82.8%가 ‘적정하지 않다’고 답했으며, ‘만일 이를 개선한다면 어느 위치가 좋으냐’는 물음에는 ‘손목’(45.6%)과 ‘목’(37%)순으로 의견이 많았다.



또한 ‘전자 발찌가 성범죄 유발에 족쇄가 된다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는 55.3%가 ‘그렇지 않다’고 답했으며, 성범죄자의 위치. 신상 공개에 대해서는 응답자의 88.1%가 ‘당연하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조사의 신뢰수준은 95%, 표본오차는 ±1.50%포인트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승연 기자 (l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예쁜 과자 안 사주는 나쁜 엄마의 추천 과자는?
·
‘라이프 스타일’에 맞는 노트북 공략법
· 반값 공연 러쉬
· 유아내의, ‘한국 맞춤형’으로 입히세요
· 과체중, 유방암 재발 위험 높여
입력 2012-08-29 17:14:58 수정 2012-08-29 17:15:1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