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제주 올레길 걸을 때, ‘이것’으로 안심여행 하세요

입력 2012-09-06 18:00:53 수정 2012-09-06 18:01: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KT는 제주특별자치도 및 제주지방경찰청과 함께 제주 올레길 20개 전 코스에 제주 여행 지킴이 서비스를 오는 15일부터 제공한다고 6일 밝혔다.

제주 여행 지킴이 서비스는 올레길 여행자에게 지급된 단말을 통해 여행자의 위치정보를 모니터링해 위급상황 대처 및 구조에 도움을 주는 서비스다. 제주도, 제주경찰청, 관광협회, 제주올레사와 KT가 함께 추진하는 협력사업으로 사전테스트를 거쳐 오는 15일부터 본격 운영될 방침이다. KT는 공항·항만 관광안내센터와 제주올레종합안내소 6코스에 비치될 지킴이 단말기 300대 및 관제 솔루션을 공급할 예정이다.

올레길을 방문한 여행자는 지정장소에 비치된 지킴이 단말기를 대여할 수 있다. 올레길 여행 중 긴급 상황 발생 시 단말기의 SOS 버튼을 누르면, 단말기 내부에 부착된 카메라를 통해 10초간 촬영된 동영상과 현지 위치정보가 경찰청 112종합상황실로 전달, 인근 경찰소에서 즉시 현장으로 출동해 위급상황에서 여행자를 구조하게 된다. 그 외 에도 단말기에는 충격센서, 경보음 기능이 있어 다양한 응급상황에서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홍진 KT G&E운영총괄 부사장은 “KT는 서울시와 행정안전부의 어린이 안심 단말기 서비스를 성공적으로 추진했던 경험을 바탕으로 이번 제주 여행 지킴이를 개발했다”며, “향후 대한민국 전 지역의 관광지를 대상으로 관련 사업을 확대해 국민의 안전 및 즐거운 여가생활을 위해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5일 제주 올레길에서는 KT와 제주지방경찰청이 제주 여행 지킴이 서비스 사전테스트를 진행하고 위급상황이 발생한 올레길 탐방객이 제주 여행 지킴이를 통해 구출되는 과정을 시연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승연 기자 (l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맛있고 쉬운 저나트륨 요리법 알려드릴게요
· 대장암, 30대도 위험...용종 발견율 17.9%
· 선행학습 NO! 교과 연계 독서로 효과 백배
· 다가오는 명절, 아이에게 ‘착한 추석빔’ 선물하세요
· 면도날의 변신은 무죄, ‘미술품으로 다시 태어나다’
입력 2012-09-06 18:00:53 수정 2012-09-06 18:01: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