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고졸 신입사원 317명, 수료증 받았다

입력 2012-09-07 15:59:02 수정 2012-09-07 16:00: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이석채 KT 회장이 7일 오전 경기도 분당 KT 본사 사옥에서 열린 2012년 KT 고객서비스직 입문교육 수료식에 참석해 2012년 고졸 신입사원 317명에게 수료증을 수여하고 입사를 축하했다.

이날 축사에서 이석채 회장은 “KT는 나이와 학력에 상관없이 누구에게나 열려있는 기업”이라며 “KT에 입사한 걸 진심으로 축하하며 주인정신을 갖고 고객 한 분 한 분에게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2012년 고객서비스직군은 지난 6월부터 공모를 실시해 서류심사, KT 종합인성검사 및 직무역량필기평가, 면접을 거쳐 최종 선발됐다.

연수 과정을 마친 KT 신입직원은 다음 주(9월 10일)부터 전국 KT 지사에 배치돼 유무선 통신 상품 판매 및 개통, A/S 등 대고객 서비스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KT는 지난 2010년 고객서비스 직군을 신설하고 고졸 사원 채용을 시작했다. 학력과 나이 제한을 없애고 업무 수행의지와 직무 경험 등 직무 수행 능력을 고려해 선발하는 열린 채용이며, 합격자는 KT 정규 직원으로 기존 직원과 동일한 복지 혜택을 받게 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승연 기자 (l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훌쩍 떠나는 오토캠핑? 초보라면 “이것만 챙겨”
· 튀기지 않고 쌀로만 만든 아이 간식
· 주부 절반 이상, ‘올 추석 상차림 대형마트서 준비’
· 서울시, 초중 대상 주말 컴퓨터 교실 운영
· 변덕스런 날씨가 위험하다 ‘가을철 유아용품 세균 관리법’
입력 2012-09-07 15:59:02 수정 2012-09-07 16:00: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