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역시 강남 오피스텔, 3일간 14,000명 몰려

입력 2012-09-10 10:16:08 수정 2012-09-10 10:17: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지난 7일 개관한 ‘강남 2차 푸르지오 시티’(강남구 자곡동 7-9, 10번지) 견본주택에 주말 3일동안 14,000여명의 내방객이 찾아 강남권 수익형 오피스텔에 대한 관심을 재확인했다.

대우건설에 따르면 개관 첫날인 9월 7일이 평일임에도 불구하고, 4,000여명이 다녀간 이래, 9일 현재까지 약 14,000여명이 견본주택을 방문했다. 최저 1억 2천만원대의 저렴한 분양가로 상대적으로 부담이 적고, 풍부한 개발호재에 강남 생활권이라는 장점이 부각돼 특히 강남권 수익형 오피스텔에 관심이 많은 투자자와 실수요자의 이목을 집중시킨 것으로 해석된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지난 6월 분양된 ‘강남 푸르지오 시티’ 분양당시 기회를 놓친 투자자와 입소문을 통해 눈여겨 보고 있던 잠재고객이 대거 나서면서 방문객이 많이 몰린 것 같다‘고 설명했다.

대우건설은 지난 6월 강남보금자리지구 내에 오피스텔로는 최초로 ‘강남 푸르지오 시티’를 선보여 평균 23.6대1의 청약 경쟁률에 계약 2주만에 100% 계약 마감되는 등 이미 큰 성공을 거둔 바 있다.

‘강남 2차 푸르지오 시티’는 이런 ‘강남 푸르지오 시티’의 강점을 그대로 가지고 있으면서 소형과 중형을 각각의 목적에 맞게 특화 설계해 수익형 오피스텔로서의 매력을 한층 업그레이드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실제로 지난 1차에서 전용면적 24~25㎡가 주류를 이루었던 반면 2차는 전용면적 18~24㎡가 전체의 약 92.7%를 차지하고 있다. 반면에 중형의 경우 지난 1차에는 34~36㎡를 11실을 분양한 것에 비해 2차에는 32~49㎡ 41실을 공급하고 있다.

‘강남 2차 푸르지오 시티’는 지하 5층, 지상 10층 총 543실 규모로, 1군 전용면적 18~21㎡ 273실, 2군 전용면적 22~24㎡ 230실, 3군 전용면적 32~49㎡ 39실, 4군 전용면적 49㎡ 1실로 구성될 예정이다.

‘강남 2차 푸르지오 시티’는 강남보금자리지구 초입에 위치해 있어 강남권 접근성이 뛰어나다. 분양가는 지난 ‘강남 푸르지오 시티’와 비슷한 1억원 초중반대로 강남에 위치한 오피스텔보다 30~50% 저렴하다. 인근지역 개발에 따른 호재도 눈에 띈다. KTX 수서 역세권 개발지, 문정법조타운, 동남권 유통단지, 가든파이브 등이 인접해 있다.

한편 계약자를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다양한 경품도 제공된다. 2,400만원에 해당하는 순금(100돈)을 비롯 1,200백만원 상당의 롤렉스시계, 10돈 황금 열쇠, 순은바, 접이식 자전거 등을 선물한다.

분양가는 3.3㎡당 1,100만원선(부가세 포함)이며 계약 이후 전매가 자유롭다. 계약금은 10%이며 중도금 60%는 무이자 대출이 가능하다. 청약은 10~11일 삼성역 8번출구 인근에 위치한 견본주택에서 진행하며, 각 군별로 1개씩, 최대 1인 4개까지 가능하다. 당첨자 발표는 12일, 계약은 13~14일 이틀간 진행한다. 입주는 2014년 10월 예정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희상 기자(yhs@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세계일주 여행’ 행운의 주인공, 밝혀졌다
· 오직 여자만을 위한 힐링캠프 열리다!
· 한우선물세트, 최대 35% 저렴하게 가져가세요
· 알레르기비염, 방치했다간 천식 위험 3배
·
국민 70%, 하루 수분섭취량 ‘턱없이 부족’



입력 2012-09-10 10:16:08 수정 2012-09-10 10:17:11

#키즈맘 , #건강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