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오페라의 유령’ 역사를 한 눈에…‘히스토리 전시회’ 눈길

입력 2012-09-11 15:14:37 수정 2012-09-11 15:19:2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오페라의 유령’ 그 10년 후 이야기를 다룬 오리지널 속편 ‘오페라의 유령 2 : 러브 네버 다이’의 개봉 소식과 함께 특별한 히스토리 전시회가 열려 눈길을 끌고 있다.

코엑스 메가박스의 로비에서 진행되고 있는 이번 전시회는 ‘오페라의 유령 2 : 러브 네버 다이’를 비롯한 ‘오페라의 유령 : 25주년 특별 공연’의 수입사인 유니버셜 픽쳐스 코리아와 ‘오페라의 유령’의 공연제작사 설앤컴퍼니가 함께 기획해 소설부터 영화, 공연 등의 현재까지 변천사를 알 수 있는 연혁표와 포스터, 스틸 등을 만나 볼 수 있다.

가장 눈길을 끈 것은 바로 ‘오페라의 유령’의 마스코트로 불리는 팬텀의 가면이었는데, 스왈로브 스키 3,000개의 원석을 수작업으로 특별 제작한 이 가면은 ‘팬텀’역으로 열연했던 뮤지컬 배우 양준모의 얼굴을 본으로 떠 더욱 화제가 되었으며, 실제 ‘오페라의 유령’의 국내 뮤지컬 당시에도 사용했던 것으로 많은 관심을 받았다.

‘오페라의 유령’의 히스토리 전시회는 9월 한 달 동안 진행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송혜리 기자(shl@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사주고도 욕먹는 추석선물 1위는?

· 앱 하나로 쓰시마 여행 완전 정복
· 값비싼 고가 비비크림, 과연 안전할까?
· 서울에서 만끽하는 낭만적인 파리의 밤
·
남편들에게 일러주는 직장상사 요리법

입력 2012-09-11 15:14:37 수정 2012-09-11 15:19:25

#키즈맘 , #요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