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어린이신간] 마주이야기

입력 2012-09-13 14:20:03 수정 2012-09-13 14:21: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마주이야기는 ‘대화’를 뜻하는 순우리말이다. 《마주이야기》는 ‘난 때리는 손 없어’, ‘나는 다 믿어요’, ‘엉덩이에 뿔 안 나드라요’, 이렇게 세 권의 시리즈로 나왔다. 1994년부터 1997년까지 아람유치원에 다니던 아이들이 다양한 주제에 대해서 어른과 대화를 나눈 것을 엮은 책이다.

이 책을 엮은이는 30년 넘게 아이들과 함께 해온 이다. 책 중간 중간 아이들의 말에 맞장구도 달아줬다.

책을 읽다보면 논리에 착착 맞으면서도 아이들이기 때문에 여과 없이 나올 수 있는 이야기들이 있다. 뒤통수를 맞은 듯 아이들은 그렇게 어른들을 놀라게 하며 깨달음을 주는 구석이 많다.

아이들의 생각을 쭉 따라 읽다보면 툭툭 생각할 거리를 어른들에게 던져준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박근희 기자 (bg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임신중 지방 많이 섭취하면 자녀에게····
· 피지오겔 썬크림서 발암물질 검출
· 저렴하게 외국어 배울 기회 놓치지 말자
· 항공사들, 9월 맞아 ‘특가 프로모션’ 진행
· 퀴즈 응모만 해도 100% 선물이?
입력 2012-09-13 14:20:03 수정 2012-09-13 14:21:00

#키즈맘 , #생활문화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