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조진웅, '용의자X'서 형사로 첫 주연급

입력 2012-09-14 10:55:32 수정 2012-09-14 10:56:1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배우 조진웅이 영화 ‘용의자X’에서 동물적인 감각의 형사로 변신해 눈길을 끈다.

드라마 ‘뿌리 깊은 나무’에서 조선제일검 ‘무휼’역을 맡아, 전국에 ‘무휼앓이’를 일으켰던 배우 조진웅이 '용의자X'를 통해 동물적인 본능에 따라 움직이는 냉철한 형사 ‘민범’으로 돌아왔다.

영화 ‘용의자X’는 한 천재수학자가 자신이 남몰래 사랑하는 여자를 위해 그녀가 저지른 살인사건을 감추려고 완벽한 알리바이를 설계하며 벌어지는 미스터리를 다룬 작품.

이 영화에서 조진웅이 맡은 ‘민범’은 동물적 본능과 함께 냉철한 이성으로 사건을 파헤쳐 나가는 형사로, 천재수학자 ‘석고(류승범)’의 고등학교 동창인 동시에 ‘석고’가 사랑하는 여자 ‘화선(이요원)’을 살인사건의 유력한 용의자로 의심하며 그녀를 중심으로 설계된 완벽한 알리바이의 허점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인물.

조진웅은 ‘촬영장에서 믿을 수 있는 것은 오직 나의 캐릭터 ‘민범’이었다. 어떤 계획이나 계산을 하고 캐릭터를 만들어가기보다는 현장에서 보이는 대로, 느껴지는 대로 ‘민범’, 그 자체가 되려고 했다‘고 이번 연기 변신에 대해 언급했다.

연출을 맡은 방은진 감독 역시 ‘처음부터 ‘민범’역할에 조진웅이란 배우를 염두하고 있었다. 배우 자체가 지닌 어떤 ‘뜨거움’이 자칫 차가워 보일 수 있는 ‘민범’이란 캐릭터와 만나면 좋겠다고 생각했다‘며 조진웅에 대한 믿음을 전했다.

촬영장에서도 맏형으로서 현장 분위기 메이커를 자처한 조진웅은 영화에서뿐만 아니라 실제로도 듬직한 존재감으로 현장을 이끌었다는 후문.

'용의자X'는 10월 18일 개봉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송혜리 기자(shl@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유기농 화장품은 왜?!” 그 오해와 편견
· 외국어시험 취소 기준 시험마다 제각각
· 수입화장품 가격에 이런 비밀이!!
· 매주 金, 스타벅스 무료 커피에 명사 강의까지
· 가을 타는 중년 여성, 알고 보니···


입력 2012-09-14 10:55:32 수정 2012-09-14 10:56:13

#키즈맘 , #요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