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삼성전자, 포토키나 2012서 스마트 카메라 대거 전시

입력 2012-09-18 15:01:10 수정 2012-09-18 15:02: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는 18일(현지시각)부터 23일까지 독일 쾰른에서 열리는 포토키나(Photokina) 2012 전시회에 참가, 갤럭시 카메라 등 스마트 카메라를 선보인다.


격년으로 개최되는 포토키나 전시회는 세계 최대 광학·영상기기 전문 전시회로 삼성전자를 비롯해 캐논, 니콘, 소니 등 글로벌 광학전문 기업들이 대거 참가한다.


삼성전자는 1990년 포토키나에 처음 참가한 이래 다양한 신제품을 전시, 관람객들의 주목을 받았다. 올해는 약 2640㎡(800평)의 전시관을 마련했다. 이는 캐논(817평)에 두번째로 큰 규모로 소니, 후지, 니콘 등을 제치고 전시 규모 면에서 글로벌 기업을 압도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시각적 소통의 시대’를 열어 갈 혁신적인 제품인 갤럭시 카메라와 소중한 추억을 더욱 쉽고 선명하게 담아 즐길 수 있는 미러리스 카메라 NX 시리즈 등을 전시한다.


갤럭시 카메라는 구글의 최신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 4.1(젤리빈)을 탑재, 와이파이는 물론 3G, 4G 통신망을 이용해 사진촬영 후 즉석에서 대화면으로 편집·공유하는 신개념 제품이다.


삼성전자는 또 세계 최초로 와이파이 기능을 내장하고 2000만화소의 미러리스 카메라인 ‘NX20’, 편리한 사용자 UI가 장점인 ‘NX210’, 초·중급자도 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NX1000’ 등을 선보인다. 렌즈도 2개를 새롭게 선보이며 NX 시리즈용 교환렌즈군을 총 11개로 확대했다.


새롭게 선보이는 렌즈는 초광각 줌렌즈로 원근감을 극대화해 풍경사진 촬영에 적합한 12-24mm 렌즈와 F1.8 밝은 렌즈를 적용, 얼굴과 상반신 촬영에 특화한 준망원 단초점 45mm 렌즈다.


삼성전자 디지털이미징 사업부장 한명섭 전무는 “앞으로 이미징 기기 시장에서의 성패는 공급자 중심의 기능과 성능 경쟁을 넘어 고객이 사진을 찍고, 보고, 즐기는 데 있어 얼마나 새롭고 즐거운 가치와 경험, 서비스를 제공하느냐에 달려 있다”며 “삼성전자는 지속적인 혁신활동을 통해 고객이 원하는 기술과 제품력을 보강한 다양한 스마트 카메라를 출시, 카메라 시장의 패러다임 쉬프트를 주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아침 운동에 이런 효과가?!
· “아 열받네” 똑같은 일하고 월급 덜 받아!!
· ‘미니가 좋다’ 오피스텔 공급 3S 바람
· 필리핀에서 단기간 영어 정복?
· 추석선물 대량 구매, ‘덤’ 때문에…





윤지희 기자 yjh@kmomnews.com

입력 2012-09-18 15:01:10 수정 2012-09-18 15:02:10

#키즈맘 , #육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