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계란 품질? 브랜드 말고 ○○을 확인하세요

입력 2012-09-19 15:29:22 수정 2012-09-19 15:30:1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아이들 있는 집이라면 거의 매일 식탁에 올라오는 식재료 중 하나가 계란이다. 그러나 온 국민이 즐겨먹는 ‘국민반찬’ 계란의 안전성에 문제가 제기돼 소비자들이 혼란을 겪고 있다.

지난 18일 소비자시민모임은 시판 계란 40개 제품의 품질을 검사한 결과, 1등급 이상이 전체의 25%(10개), 2등급이 35%(14개), 품질 최하위인 3등급이 40%로 가장 높았다고 발표했다.

특히 3등급 제품 중에는 일부 백화점과 대형마트에서 친환경 표시를 붙이고 판매되는 포장란도 포함돼 더욱 충격을 주었다. 브랜드 계란, 혹은 유명 마트나 대형 백화점에서 파는 계란이라고 해서 무조건 믿고 먹을 수 있는 것만은 아닌 셈이다.

계란을 비롯한 국내산 축산물 품질 평가 기관인 축산물품질평가원에 따르면, 계란의 품질은 1+등급, 1등급, 2등급, 3등급, 총 4개로 나눠지며, 이 중 20~50주령 이하의 젊고 건강한 닭에서 생산된 1등급 이상 계란만이 시중에서 판매된다고 한다.

더욱이 등급판정 계란은 생산된 지 3일 이내의 계란만 취급하기 때문에 신선하고 안전한 계란을 구입하려면 ‘브랜드보다 정부가 공인하는 품질 등급을 확인하는 것이 필수’라고.

품질이 좋은 계란은 가격이 비싸거나 뭔가가 많이 첨가된 계란이 아니라, 깨트렸을 때 흰자나 노른자가 옆으로 퍼지지 않고 노른자위가 높이 솟아 있으며 흰자위도 2개의 층이 확실히 보일 만큼 모아져 있는 것이다.

하지만 이러한 특징들은 모두 계란을 깨보기 전에는 알 수 없기 때문에 소비자들은 계란을 구입할 때 주로 가격이나 포장지 겉면에 쓰인 브랜드명, 혹은 OO란과 같은 종류를 보고 결정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특히 최근에는 이러한 계란의 종류가 더욱 많아져 어떠한 계란을 골라야 하는지에 대한 소비자들의 혼란이 가중되고 있다.

이때 정부가 공인하는 계란의 등급을 확인하면 선택의 고민이 해결된다. 등급란은 청결 및 난각 상태를 보는 외관판정, 노른자 위치 및 상태, 난각의 실금 등을 보는 투광판정, 직접 계란을 깨어서 상태를 파악하는 할란판정 등 엄격한 과정을 통해 품질 등급이 매겨지는 만큼 소비자들이 육안으로 파악하기 힘든 부분까지 확실하게 관리돼 위생적이고 안전한 계란을 선택하는 것이 가능하다.

축산물품질평가원 측은 “계란등급제가 시행된 지 올해로 11년째다. 하지만 소고기나 돼지고기 등급제와는 달리 아직 의무사항이 아니기 때문에 계란에도 품질에 따라 매겨진 등급이 있음을 알고 있는 소비자는 그리 많지 않은 것이 현실”이라며, “다양한 온오프라인 홍보활동을 통해 계란등급제를 알리기 위해 적극적인 활동을 펼치고 있다. 앞으로도 계란 품질 등급 확인의 중요성을 소비자들에게 인식시키고 안전한 식품을 선택할 수 있는 가이드를 제시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임수연 기자 (y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전도연, 런던패션쇼를 사로잡다
· 올 추석도 이어질 ‘친척들 오지랖’ 피하는 4가지 방법
· 백화점·마트 판매 계란도 '최하위 품질'
· 시어머니에게 사랑받는 추석 선물은?
· 브라운 면도기 불만족 시 전액 환불


입력 2012-09-19 15:29:22 수정 2012-09-19 15:30:15

#키즈맘 , #육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