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현대차, 2012 파리 모터쇼에서 ‘i30 3도어’ 세계 최초 공개

입력 2012-09-27 18:29:43 수정 2012-09-27 18:30:2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현대자동차는 27일 프랑스 파리 포르트 베르사이유 박람회장에서 열린 ‘2012 파리모터쇼’에서 i30 3도어와 투싼ix 수소연료전지차(ix35 Fuel cell) 양산형 모델, i20 월드랠리카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파리 모터쇼에서 첫 선을 보이는 현대차 i30 3도어는 5도어 및 왜건과 함께 유럽 C세그멘트 시장을 공략하게 될 신 모델로서 유럽 연구소에서 디자인되고 개발된 유럽 전략형 모델이다.

i30 3도어는 헥사고날 그릴(Hexagonal Grille)에 어두운 색상의 메시(mesh, 그물) 타입의 라디에이터 그릴 디자인을 적용했다. 또 측면의 윈도우 라인과 벨트 라인을 더욱 날렵하게 디자인 해 앞문이 큰 3도어의 역동성을 강조했다.

디젤 모델의 경우 최고출력 90ps, 최대토크 220Nm(환산기준 22.4kg.m)의 1.4 U2엔진과 최고출력 110ps(고출력 모델 128ps), 최대토크 260Nm(26.5kg.m)의 1.6 U2엔진이 적용됐다.
가솔린 모델의 경우 1.4모델은 최고출력 100ps, 최대토크 137Nm(14.0kg.m), 1.6 MPi 모델은 최고출력 120ps, 최대토크 156Nm(15.9kg.m), 1.6 GDi 모델은 최고출력 135ps, 최대토크 164Nm(16.7kg.m)의 동력성능을 확보했다.

i30 3도어는 올해 말 유럽시장에 첫 출시될 예정이다.

현대차는 이번 파리 모터쇼에서 유럽 전략 모델 i30 3도어를 공개함으로써 더욱 공격적인 유럽시장 공략을 선언하는 한편 세계 최초로 양산형 수소연료전지차를 발표했다. 또한 i20를 개조해 만든 월드랠리카를 선보이고 향후 월드랠리챔피언십(WRC, World Rally Championship)에 참가할 계획을 밝혔다.

김승탁 현대차 해외영업본부장은 “현대차가 이번 모터쇼에서 선보이는 세 차량 모두는 고객, 환경 그리고 유럽 시장을 향한 현대차의 깊은 관심에서 나온 것”이라며 “현대차는 제품에 고객들의 요구와 선호를 반영해 지속적으로 변화를 이끌며 자동차업계를 선도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류동완 기자(rdw@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남은 명절 음식 이렇게 보관하세요
· 주부들이 정리하기 어려운 공간 1위 ‘주방’
· 편안한 귀성길 도와줄 ‘아이 용품 리스트’
· 바쁘고 피곤한 직장인, 스트레스 없이 살 빼기
· 드럼세탁기 액체세제, 성능은 비슷 가격은 4배차




입력 2012-09-27 18:29:43 수정 2012-09-27 18:30:2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