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64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88
임산부 며느리, ‘이말’ 해주시면 시월드 아니죠~ | Kizmom 뉴스

전체뉴스

Total News

임산부 며느리, ‘이말’ 해주시면 시월드 아니죠~

입력 2012-09-28 10:13:42 수정 2012-09-28 10:13:4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보령메디앙스 임신/육아 포털사이트 아이맘이 추석 명절을 앞두고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임신한 몸으로 오지 않아도 된다는 시부모님의 센스 있는 배려’를 가장 바라는 것으로 나타났다.

총 1037명의 임산부가 참여한 이번 설문조사 결과에서, 즐거운 명절을 위해 시댁 부모님들에게 가장 바라는 점으로는 임신한 몸으로 오지 않아도 된다는 시부모님의 센스 있는 배려가 39%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배속의 아이와 임산부를 위한 따뜻한 말 한마디와 관심이 25%로 2위를 차지했다. 그 뒤로는 먹고 싶은 거 사먹으라고 용돈을 주시는 것이 21%, 일하지 말고 공연 관람을 권장하며 태교에 신경 써주는 시부모님의 배려가 13% 순이었다.

그리고 임산부들이 시댁 방문에 가장 걱정 되는 부분은 추석 상차리기에 대한 부담이 가장 큰 것(38%)으로 나타났다. 이와 비슷하게 나온 답변이 예민한 시기라서 작은 일에도 서운하고 스트레스를 받을 거 같아 걱정(37%)이라는 답변이 그 뒤를 이었다. 특히 두 답변 모두 임신 초기(각 답변 평균 10%)보다 후기 임산부(각 답변 평균 62%)의 답변이 훨씬 더욱 높게 나타났다.

또한 이번 설문조사에 참여한 임산부 중 80%는 이번 추석에 시댁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답했고, 시댁에 머무는 기간은 1박 2일이 60%로 가장 많았으며, 1일이 32%, 2박 3일 5% 순이었다.

반면, 이번 추석에 시댁 방문 계획이 없는 임산부들이 밝힌 ‘시댁을 방문하지 않는 이유’로는 임신한 상태라 조심스럽다는 응답이 35%로 가장 많았으며, 시부모님이 오지 않아도 된다고 배려해주셔서 라는 응답이 28%로 그 뒤를 이었다. 그리고 임신을 핑계로 한번쯤 휴식을 취하고 싶어서가 13%, 병원 검진 시 휴식을 권장해서라는 답변이 6% 순이었다.

명절 후 남편에게 바라는 점은 안마나 마사지 해주기 40%, 몸과 마음 재충전 위한 여행가기 18%, 조용히 쉴 수 있게 혼자만의 시간을 만들어주기 13%, 밥상 차리기 그만하고, 외식하러 다니기가 8%로 그 뒤를 이었다.

윤정애 보령메디앙스 아이맘 팀장은 “이번 조사결과 출산을 앞둔 임산부들의 명절스트레스가 초기 임산부들보다 더욱 심한 것으로 나타났다”며 “이에 대한 주위가족들의 세심한 배려가 필요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보령메디앙스 아이맘은 추석을 맞이해 10월 3일까지 행운의 복불복 사다리 경품 이벤트와 명절 스트레스 날려버리는 나만의 필살기 이벤트 등 한가위 이벤트를 진행한다. 경품으로는 미키마우스 세발자전거, B&B생활용품세트, 베이비오 과일음료, 뮤어가닉 스킨케어 세트 등이 준비돼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아이맘 홈페이지에서 확인 할 수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승연 기자 (l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키즈맘뉴스, 선착순 20명 ‘무료 공연 즐기기’ 이벤트 개최
·
센스있는 추석선물로 예비 시댁·처가 댁 ‘점수 따기’
· 남은 명절 음식 이렇게 보관하세요
· 김태희, ‘내조의 여왕’ 자신 있어요!
· 똑똑한 엄마들은 넣지 않고 ‘뺍니다’
입력 2012-09-28 10:13:42 수정 2012-09-28 10:13:42

#키즈맘 , #육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