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김새론-김아론, 천하무적 론자매가 뜬다!

입력 2012-10-02 14:07:47 수정 2012-10-02 14:08: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아저씨>, <이웃사람> 등을 통해 어엿한 흥행 여배우로 우뚝 선 김새론의 친동생 김아론이 영화 <바비>를 통해 스크린에 처음 데뷔한다.

특히, 언니 김새론과 함께 동반 출연하여 극중에서도 자매 역할을 맡아 더 눈길을 끈다.

<엄마는 창녀다>로 영화계의 센세이션을 일으킨 괴짜 이상우 감독의 신작 영화 <바비>는 장기이식을 위한 불법 입양이라는 파격적인 주제를 다룬 작품으로 김새론과 김아론은 지적 장애를 가진 아빠와 함께 살아가는 자매를 열연했다.

김새론과 김아론은 <바비>를 통해 자매임에도 극과 극의 캐릭터를 연기했다. 언니 김새론은 가난한 집안 환경에도 순수함을 잃지 않고 지적 장애를 가진 아빠 대신 실질적인 집안 살림을 도맡아 하는 소녀 가장 ‘순영’을, 동생 김아론은 장애인 아빠와 가난한 집안에 환멸을 느끼고 ‘바비’라는 캐릭터 인형에 푹 빠져 공주처럼 화려한 삶을 꿈꾸는 철없는 소녀 ‘순자’를 맡았다.

특히 김아론의 연기는 해외 영화제 상영 당시 영화 관계자들의 극찬을 받았다고.

생애 첫 영화의 주연을 맡은 소녀의 풋풋함과 독특한 캐릭터가 무척이나 신선했다는 평이다. 사랑스런 론자매의 활약을 확인할 수 있는 영화 <바비>는 10월 25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키즈맘뉴스, 선착순 20명 ‘무료 공연 즐기기’ 이벤트 개최
·
김수현의 그녀가 되어주세요
· 남은 명절 음식 이렇게 보관하세요
· 엄마들 67%, 스마트 기기를 통한 교육 우려스럽다
·
추석에 찐 살, 어떻게 빼지?




입력 2012-10-02 14:07:47 수정 2012-10-02 14:08:14

#키즈맘 , #요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