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유난히 춥다는 올 겨울, 거위털 이불로 대비하세요

입력 2012-10-15 15:10:06 수정 2012-10-15 15:11: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소프라움에서 시베리안 구스다운 이불 세인트펄을 런칭해 더욱 다양한 거위털 이불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시베리아 거위는 영하 40~50도의 극한 추위에서 자신의 체온을 보호하기 위해 다른 지역의 거위보다 약 1.5배 크고, 길며 수북한 거위털을 가지고 있다. 다운볼의 크기도 커서 필파워(충전재 다운의 복원력)와 보온력이 뛰어나다. 소프라움은 다운 검사 기관 IDFL에 의해 필파워 820을 보장받은 시베리안 거위털은 장기간(약 250일) 사육된 거위만을 엄선한다.

또 세인트펄은 터치감이 우수한 일본 수입산 고밀도 사틴 60수 소재의 원단으로, 세균 및 진드기 서식을 방지한다.

한편 세인트펄 출시와 함께 소프라움은 다양한 거위털이불 라인을 구축하게 됐다. 필파워 850이상의 폴란드산 마더구스(로얄골드)를 비롯해, 헝가리산(노블실버), 대만산(클래식화이트) 구스다운 이불뿐 아니라 인체의 굴곡에 따라 입체적으로 컷팅된 바이오핏 등이 올 가을 출시됐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승연 기자 (l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키즈맘뉴스, 선착순 10명 ‘무료 공연 즐기기’ 이벤트 개최
· 소 한 마리를 ‘반값’에?
· 감동 사연 주인공 10분에게 TV드립니다
· 폭풍 성장 여진구, 남자 향기 물씬~
·
‘캘리포니아 자유 여행’ 70만원에 떠나자!
입력 2012-10-15 15:10:06 수정 2012-10-15 15:11:00

#키즈맘 , #육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