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빨간 국물의 컴백, 오뚜기 ‘열라면’ 더 매워졌다

입력 2012-10-17 11:43:13 수정 2012-10-17 11:44: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오뚜기는 기존의 열라면을 더욱 강한 매운 맛으로 리뉴얼해 출시한다.

리뉴얼 된 열라면은 강한 매운맛을 내는 하늘초 고춧가루가 기존 대비 2배 이상 많아졌다. 매운맛의 강도를 측정하는 스코빌지수(자사측정치기준)를 기존 2110SHU에서 5000SHU 수준으로 대폭 올려 매운맛을 강화시킨 것이 특징이다.

또 기존 제품보다 면발의 쫄깃함과 퍼짐성을 보강했으며, 나트륨 함량을 1970mg에서 1830mg으로 낮췄다. 포장 디자인에 국물의 섭취량에 따라 달라지는 나트륨 섭취량을 표시해 소비자들이 직접 섭취하는 성분에 대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했다.

포장 디자인도 변신을 꾀했다. ‘열나게 화끈한 라면’이라는 메시지로 제품의 특성을 부각시키며 검은색과 노란색을 바탕색으로 해 매운맛의 강렬함이 연상되도록 했다.

가격은 종전과 동일하다.

오뚜기 관계자는 “빨간 국물 라면의 시대가 다시 열리면서 매운 맛을 선호하는 소비자의 니즈에 맞춰 열라면을 새롭게 리뉴얼하게 됐다”면서, “경제 불황과 현대인들이 겪는 갖은 스트레스를 화끈하게 풀어줄 라면으로 인기를 얻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열라면은 1996년 8월에 출시된 제품으로 오뚜기의 대표라면 중 하나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승연 기자 (l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한국인이 꼭 가봐야 할 100번째 관광지를 찾아라!
· 싸이·김장훈 화해 영상, 드라마도 아닌데 인기순위에…
· 경복궁 장고 “궁중 장(醬) 맛보러 오세요.”
· 광해 열풍 이어 ‘조조’온다!
·
‘힐링’을 테마로 기차 타고 떠나는 가을 여행
입력 2012-10-17 11:43:13 수정 2012-10-17 11:44:11

#키즈맘 , #육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