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닛산, NASA 연구에 영감을 얻은 뉴 알티마 출시

입력 2012-10-17 17:37:56 수정 2012-10-17 17:38: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한국닛산은 세련된 디자인과 고급스러운 인테리어로 내, 외관 등 모든 부분에 변화를 준 중형 패밀리 세단 뉴 알티마(New ALTIMA) 풀 체인지 모델을 공식적으로 선보였다고 17일 밝혔다.

국내에 최초로 공개되는 5세대 뉴 알티마는 기존 알티마가 가지고 있었던 다이내믹 디자인과 완벽한 균형을 이루며 프리미엄 중형 세단의 성숙한 세련미를 자아낸다.

또한 더욱 커진 외관으로 넓은 공간을 제공하며 날렵한 헤드램프와 부드러운 루프라인이 조화를 이룬다.

이와 함께 뉴 알티마에는 미항공우주국(NASA)의 연구에서 영감을 얻은 저중력 시트 장착으로 주행과 정지를 반복하는 혼잡한 통근 시간이나 장거리 주행에서의 피로를 최소화 해준다.

뉴 알티마는 2.5 SL, 3.5 SL 두 모델을 선보였다. QR25DE엔진을 탑재한 2.5 SL 모델은 최대출력 180마력/최대토크 24.5kg.m로 동급 최고의 성능을 보여준다. ‘세계 10대 엔진’ 최다 수상 경력을 보유한 VQ35DE엔진을 탑재한 3.5 SL 모델은 최대출력 273마력/최대토크34.6kg.m의 강력한 힘을 자랑한다.

여기에 두 모델 모두 차세대 엑스트로닉 CVT(Next-generation X-tronic CVT)를 결합해 더욱 빠르고 부드러워진 가속 성능을 제공한다.

또한 닛산이 자랑하는 차세대 엑스트로닉 CVT를 통해 획기적인 연비개선도 구현했다. 2.5 SL 모델은 신 복합연비 기준 12.8km/ℓ(도심연비 11.1km/ℓ, 고속도로 연비 15.7km/ℓ. 구 연비 시험모드 기준 14.4km/ℓ), 3.5 SL 모델은 신 복합연비 기준 10.5km/ℓ(도심연비 9.2km/ℓ, 고속도로 연비 12.7km/ℓ. 구 연비 시험모드 기준 11.7km/ℓ)을 기록했다.

이 밖에도 뉴 알티마에는 BOSE?? 프리미엄 오디오 시스템 / 인텔리전트 키 / 푸시버튼 스타트 / 블루투스 핸즈프리 및 오디오 시스템 / 3D 내비게이션 및 DMB / 후방 카메라/ HID 제논 헤드램프가 기본으로 장착돼 감성 품질을 한층 높였다.

켄지 나이토(Kenji Naito) 한국닛산 대표이사는 “뉴 알티마는 최첨단 기술과 편의사양이 구비되어 있으면서도 가족 구성원 누구나 손쉽고 안전하게 운전할 수 있도록 가족의 가치에 기반해 설계되고 개발된 차량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10월 17일부터 전국 닛산 전시장에서 판매에 돌입하는 뉴 알티마는 2.5 SL 모델은 3,350만원(부가세 포함), 3.5 SL 모델은 3,750만원(부가세 포함)에 판매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류동완 기자(rdw@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한국인이 꼭 가봐야 할 100번째 관광지를 찾아라!
· 싸이·김장훈 화해 영상, 드라마도 아닌데 인기순위에…
· 경복궁 장고 “궁중 장(醬) 맛보러 오세요.”
· 광해 열풍 이어 ‘조조’온다!
·
‘힐링’을 테마로 기차 타고 떠나는 가을 여행


입력 2012-10-17 17:37:56 수정 2012-10-17 17:38:10

#키즈맘 , #육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