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삼성전자 아기 옷 전용 세탁기, 누적판매 40만대 돌파

입력 2012-10-22 11:19:08 수정 2012-10-22 11:20:1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삼성전자의 '삶음 기능'이 특화된 소형 전자동 세탁기 '아가사랑 세탁기'가 꾸준한 인기를 얻으며 10년간 누적 40만대 판매를 돌파해 육아 관련 대표 가전으로 등극했다.

'아가사랑 세탁기'는 국내유일의 삶음 기능이 있는 3kg 소형 전자동 세탁기로 자주 빨아야 하는 아기 옷을 위생적으로 편하게 세탁할 수 있어 신생아와 유아들이 있는 주부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특히 95도로 완벽히 세균을 제거하는 삶음 기능과 헹굼 횟수를 늘려 세제에 민감한 아기 피부를 보호하는 '베이비케어 기능' 등 아기전용 기능들은 아기에 대한 사랑이 더욱 각별해진 젊은 엄마들로부터 절대적인 지지를 받고 있다.

최근에는 블로그 등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주부들이 제품 실사용 체험기 등을 올려 정보를 공유하는 등 '아가사랑 세탁기'에 대한 관심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이러한 인기에 힘입어 육아 관련 히트상품으로 자리잡은 '아가사랑 세탁기'는 최근 3년간 23만대가 팔리는 등 판매량이 가파르게 상승하며 국내 소형 세탁기 시장을 주도하고 있다.

이는 최근 3년간 출생된 신생아 6명 중 1명 꼴로 아가사랑 세탁기를 통하여 위생적인 관리를 받고 있다는 셈이다.

더욱이 세탁량이 적은 1인 가구와 속옷 등 소량의 삶음 세탁이 많은 맞벌이 부부, 드럼세탁기와는 별도로 세컨드 세탁기를 찾는 주부들의 증가로 앞으로도 꾸준한 인기를 얻을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엄영훈 전무는 "'아가사랑 세탁기'는 아기 옷의 위생적인 세탁을 원하는 엄마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혁신적인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소비자들의 니즈에 맞춰 특화된 제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하겠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대기업 합격자 평균 스펙은?
· 이렇게 하면 자동차 빨리 망가진다
· 기저귀 피부염 5년간 증가…“친환경 인증 따져봐야”
· 제철 만난 라면업계, '빨간 국물' 전쟁 불붙었다
·
직장인 미루기 습관 1위는? ‘헬스장 등록하고 안가’

입력 2012-10-22 11:19:08 수정 2012-10-22 11:20:17

#키즈맘 , #육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