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이루마 물티슈 '몽드드' 4시간만에 1만개 판매 '대박'

입력 2012-11-20 13:57:26 수정 2012-11-20 15:05:1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피아니스트 이루마의 아기 물티슈 브랜드 '몽드드'가 4시간만에 1만개를 판매하는 기염을 토했다.

몽드드는 오는 21일까지 '티몬'을 통해 대표 제품들로 구성된 11가지 상품을 최대 30% 할인된 가격에 내놨다.

티몬 관계자에 따르면 몽드드는 20일 오픈 첫날 4시간만에 1만팩이 팔렸다.

몽드드 관계자는 "제품 출시 이후 가장 저렴한 가격으로 선보이고 있다"며 "가장 최근 생산된 신선한 제품들을 엄선해 퀄리티 면에서는 절대 할인을 허락하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몽드드는 제품의 안전성과 신뢰를 더하기 위해 유통기한이 지난 물티슈의 무상리콜 서비스를 시행하고 있다. 또 제품 이상으로 피해가 발생했을 경우 최대 5억원까지 보상받을 수 있는 생산물 책임보험에 가입했다.

한편, 몽드드는 현대백화점을 시작으로 국내 메이저 백화점 3곳과 입점 계약을 체결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예랑 기자 yesrang@hankyung.com / 사진 한경DB
입력 2012-11-20 13:57:26 수정 2012-11-20 15:05:1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