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64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88
직장인 태반이 '우울증', 체질만 알면 극복 가능 | Kizmom 뉴스

전체뉴스

Total News

직장인 태반이 '우울증', 체질만 알면 극복 가능

입력 2013-01-23 14:13:23 수정 2013-01-24 09:55:2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최근 한 설문조사에서 직장인의 74.7%가 극심한 '회사 우울증'에 시달리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회사 밖에서는 활기찬 상태지만 출근만 하면 무기력해지고 우울해 진다는 것. 전문가들은 이런 우울증도 자신의 체질을 알면 피할 수 있다고 밝혔다.

체칠이란 말의 어휘는 ‘몸의 본바탕’이란 뜻으로 '기질'을 의미한다. 즉 본래 가지고 태어난 신체적·정신적 특징, 기타 여러 가지 다른 특성을 지칭하는 개념으로 체질에 따라 특징이 달라 알아두면 자신의 성격을 파악하는 데 큰 도움이 된다.

김남연 디지털서울문화예술대학교 미용예술학과학과장은 "타고난 사상체질에 따라 적성에 맞는 직업이 다르다"며 "후천적인 교육이나 생활경험에 따라 성질은 바뀔 수 있고 복합적인 체질을 갖는 경우도 많다"고 조언했다.

◆ 태양인
머리와 목덜미 부분이 발달한 체질: 명석하고 창의력이 뛰어난 반면에 다혈질 기질

태양인들은 명석하고 창의력이 뛰어나다. 강하고 적극적으로 누구에게나 거리낌없이 말하며 타인과의 교류에 능통하지만 거침없는 행동과 다혈질적인 성격을 지니고 있다. 태양인의 경우 발명가, 음악가 등의 위인들이 많으며 장군형, 소대장형, 보스형 기질을 가지고 있어 조직생활에 힘들어 하는 경우가 있다. 전문직이나 독립적인 영역으로 일을 하는 것이 좋으며 단체장으로써 역할을 할 수 있는 직업을 선택하는 것이 체질에 맞는다.

◆ 태음인
전반적으로 동그란 체형. 복부가 발달: 꾸준한 노력과 인내심이 강해, 보수적 기질


서구형 미인이 가장 많은 체질이기도 한 태음인은 말솜씨, 몸가짐 또한 위풍이 있어 타인의 호감을 이끌어 낸다. 무슨 일에도 공명정대하게 보이며 정직하고 매사에 신중하여 믿음직스러운 타입이다. 반면 보수적이고 변동을 싫어하며 예의를 중시하여 ‘융통성이 없다’고 평가를 받기도 한다. 예부터 영웅과 열사가 많은 체질이기도 한 태음인은 꾸준한 노력과 인내심으로 사업을 잘 성취시키며, 좀처럼 속을 드러내지 않아 사업가나 정치가가 잘 맞는다. 그 밖에 기획자, 감독, 코치 등이 적합한 직업이다.

◆ 소양인
어깨가 발달한 남성적 체형: 적극성과 민첩성을 동시에, 행동이 경솔하나 다정다감


적극성과 민첩함을 함께 가지고 있는 소양인은 영업에 능한 것이 장점이다. 매사에 활동적이고 열성적이며 솔직담백한 성격에 의협심이나 봉사정신이 강하다. 또한 다정다감하고 인정이 많으며 이해타산에 관심을 두지 않아 주변에서 인기가 많다. 그러나 행동이 경솔하고 성미가 급한 것이 단점이며, 외부일에 분주하여 자신이나 가정에 소홀하다. 매사에 시작은 잘하나 마무리가 부족하고 싫증을 잘 느끼며 지구력, 끈기가 부족하다. 분위기메이커로 주변에 사랑을 받는 소양인은 활발한 성격을 잘 살린 연예인, 군인, 상인, 서비스 종사자가 적합하다.

◆ 소음인
전체적으로 마른 일자형 혹은 둔부발달 여성형: 예술가적 취향, 온순하고 침착한 성질


성격이 온순하고 침착한 소음인은 판단이 빠르고 생각이 치밀하다. 반면 내성적이고 소극적이며 추진력이 약하다 할 수 있다. 집안일을 중시하고 바깥일은 무관심하며 외부활동보다는 실내활동을 선호한다. 겉으로 보기엔 점잖은 태도이나 의심이 많고 욕심이 많은 편이다. 활동이나 말을 많이 하는 것을 싫어하고 운동보다는 도락을 좋아하며 겁이 많다. 꼼꼼하고 침착한 성질에 맞게 학자, 은행원, 종교인, 교육자, 마라토너, 장거리 선수 등이 직업으로서 알맞다.

키즈맘 김예랑 기자 yesrang@hankyung.com
입력 2013-01-23 14:13:23 수정 2013-01-24 09:55:21

#건강 , #키즈맘 , #교육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