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리지 vs 다솜, '연기돌' 매력 대결

입력 2013-01-30 17:29:48 수정 2013-01-30 17:30:3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지난해는 이른바 '아이돌' 전성시대 였다. 수많은 걸그룹과 보이그룹이 브라운관을 장악하고, 톡톡튀는 매력과 남다른 연기력으로 드라마 출연도 잦았다. 특히 연기돌이라 불리며 팔색조 매력을 뽐내는 리지, 다솜은 출연 작품에서의 의상으로도 눈길을 끌고 있다.

◆캐주얼하고 상큼한 리지 스타일

MBC 주말드라마 ‘아들녀석들’에서 유리 역할로 분한 리지는 특유의 연기와 상큼한 스타일링으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리지의 스타일링 포인트는 '컬러풀'이다. 그녀처럼 발랄하고 생기 넘치는 스타일을 연출하고 싶다면 니트와 컬러 팬츠를 매치하면 된다.

블랙 컬러에 알록달록 귀여운 패턴이 더해진 니트는 상큼한 분위기를 살리는 아이템이다. 여기에 스키니진, 컬러 팬츠 등을 매치하면 캐주얼하고 스타일리시하 분위기를 더할 수 있다. 또 깔끔한 라인의 코트와 스니커즈를 매치하면 발랄하고 스타일리시한 연기돌 패션이 완성된다.

◆러블리한 다솜의 원피스 패션 비법은?


KBS2 TV ‘패밀리’ 우다윤 역할로 출연 중인 다솜은 러블리하고 여성스러운 스타일링을 주로 연출한다. 얼마 전 다솜은 jtbc ‘신화방송’에서 화이트 컬러의 원피스를 입고 나와 눈길을 끌었다.

그녀처럼 사랑스럽고 페미닌한 분위기를 더하고 싶다면 여성스러운 디테일이 더해진 원피스가 좋다. 레이스 소재의 원피스는 격식을 차려야 하는 모임에 제격이며 한눈에 들어오는 핑크, 레드 컬러의 코트와 매치해도 손색없다. 이때 스틸 장식이 더해진 슈즈를 매치하면 고급스러운 분위기까지 살릴 수 있다.


키즈맘 김예랑 기자 yesrang@hankyung.com
입력 2013-01-30 17:29:48 수정 2013-01-30 17:30:34

#건강 , #키즈맘 , #교육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