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홍석천 "이상형 이정재에서 송승헌으로" 이유는?

입력 2013-02-05 10:33:03 수정 2013-02-05 10:34:0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국내 제 1호 커밍아웃 방송인 홍석천이 자신의 이상형을 밝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4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기쁘지 아니한가'에 출연한 홍석천은 "이상형은 송승헌"이라고 밝혔다.

홍석천은 "다른 방송에서 이정재가 좋다고 얘기했었는데 이정재 씨가 '그만 좀 하라'라며 싫어했다"며 "그래서 이상형을 바꿨다"고 고백했다.

그는 "송승헌에게 허락까지 받았다"며 "송승헌에게 '네 이야기를 해도 돼?'라고 물으니 '형 진짜 해야해. 내가 힐링캠프 꼭 보겠어'라고 말했다"고 설명했다.

송승헌과 홍석천은 90년대 큰 인기를 끌었던 MBC 시트콤 '남자 셋 여자 셋'에서 함께 출연하면서 인연을 맺게 됐다.

송승헌과의 일화 외에도 홍석천은 커밍아웃 전과 후의 삶에 대해 털어놓으며 시청자들의 공감을 샀다. 이날 힐링캠프는 시청률 8.4%(AGB닐슨 미디어리서치)를 기록했다.

키즈맘 김예랑 기자 yesrang@hankyung.com
입력 2013-02-05 10:33:03 수정 2013-02-05 10:34:02

#키즈맘 , #요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