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최일구 앵커, MBC에 사표 제출

입력 2013-02-08 14:13:58 수정 2013-02-08 14:15:0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MBC 최일구 앵커가 사표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8일 다수의 매체는 MBC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최일구 앵커가 오늘 사표를 제출했다. 수리 여부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최 앵커는 1985년 MBC 보도국 기자로 입사했다. 2003년 부터 2012년 까지 MBC '뉴스데스크'를 진행하며 세태를 꼬집는 재치있는 멘트로 국민들의 사랑을 받았다.

최일구 앵커는 지난해 MBC 노조 총파업 당시 보직사퇴 후 파업에 동참했다. 파업 중 정직 3개월 징계를 받고 일선에 복귀하지 못했다.

키즈맘 뉴스팀 kmomnews@hankyung.com
입력 2013-02-08 14:13:58 수정 2013-02-08 14:15:06

#키즈맘 , #요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