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64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88
최란 "남편 이충희, 딸들 전화번호도 몰라" 깜짝 폭로 | Kizmom 뉴스

전체뉴스

Total News

최란 "남편 이충희, 딸들 전화번호도 몰라" 깜짝 폭로

입력 2013-03-08 10:15:53 수정 2013-03-08 10:36:3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배우 최란이 남편 이충희 감독과 쌍둥이 딸들의 어색한 관계를 폭로했다.

최란은 오는 9일 밤 방송되는 '동치미'에 출연해 “딸들이 어릴 때부터 유학생활을 시작한 탓에 떨어져 지낸 시간이 길어졌고 자연스레 아빠를 어려워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그리고 여기에는 이충희 감독의 무심함도 한몫했다고 덧붙였다. 최란은 “남편은 유학 가 있는 딸들의 전화번호도 몰랐다. 딸들도 나에게만 연락을 해 내가 항상 중간에서 서로의 소식을 전해주기 바빴다”고 말했다.

이어 최란은 “떨어져 지낸 시간과 남편의 가부장적인 성격 때문에 딸들과 아빠 사이에는 항상 보이지 않는 유리벽이 있었던 것 같다”고 말하며 안타까워했다.

하지만 이날 최란은 남편 이충희 감독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최란은 “평소 맛있는 반찬은 제일 먼저 챙겨줄 정도로 남편을 하늘처럼 모신다. 또한 자녀들에게도 항상 아빠가 최고라는 인식을 심어주고 있다”며 가정에서 남편의 위치를 세우는 데는 아내의 역할이 중요함을 강조했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3-03-08 10:15:53 수정 2013-03-08 10:36:34

#키즈맘 , #요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