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플랫과 킬힐 사이, 올 봄 당신의 슈즈는?

입력 2013-03-26 13:14:58 수정 2013-03-26 13:15:1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여성들은 항상 신발장 앞에서 고민한다. 완벽한 S라인을 위한 킬 힐을 착용할지, 활동성을 높이기 위해 플랫 슈즈를 신을지 말이다. 올 봄 여성 슈즈 트렌드를 정의하자면 '미치게 높거나, 미치게 낮거나'다. 업계에서는 힐은 힐대로, 플랫은 플랫대로의 매력을 배가시켜 신제품들을 속속 출시했다.


금강제화 디자인실 강주원 실장은 "올 봄 시즌 하이힐은 라인을 살리는 심플한 디자인에 기능적으로 진화한 반면, 플랫류는 더욱 여성스러워지고 섬세한 디테일이 많아졌다"고 설명했다.

금강제화는 라인이 매력적인 힐 제품을 선보였다. 옆에서 보면 우아하게 그려지는 물결 모양의 힐 라인이 슈즈를 신었을 때 발등을 더욱 아름답게 보이도록 살려주고, 섹시하게 연출해준다. 장식은 최소화하고, 라인을 살려 발을 돋보이도록 했다.

특히 하이힐은 외적인 부분 외에도 착화감을 고려해 점점 진화하고 있다. 힐의 특성상 무게 중심이 발 앞쪽에 쏠리는 점을 감안해 제작단계에서부터 쿠션재를 삽입하거나 힐의 특성상 좁은 면적이 바닥에 닿는 것을 고려해 앞부분에 미끄럼 방지 등의 기능을 담았다. 특히, 9cm가 넘는 하이힐에는 바닥창 중간에 힘을 지지해 줄 수 있도록 이중으로 창작업을 하여 안정감을 더하기도 했다.

발을 편안하게 하기 위한 제법도 적용했다. 르느와르에서 선보인 애비뉴 오픈은 안감을 주머니 형태로 만들어 편안하게 감싸주는 볼로냐 제법으로 제작해 걸을 때의 유연함을 살렸다.


굽이 거의 없어 소위 ‘바닥에 붙어다닌다’는 플랫 아이템들은 매니쉬 바람과 함께 옥스포드, 스모킹 슬리퍼, 슬립온 슈즈 등으로 더욱 다양하게 선보여지고 있다.

옥스포드 슈즈는 기존보다 가벼운 컬러감과 부드러운 소재로 경쾌함을 높이고, 섬세한 디테일들이 가미되어 더욱 다양해졌다. 레노마는 페일 핑크와 슈레이스로 핫 핑크를 컬러매치해 소녀적인 감성을 살렸다. 레깅스와 맥시 스커트를 매치하거나 진 코디에도 손색이 없는 아이템이다.

전년부터 인기를 끌고 있는 슬립온 슈즈는 그 디자인이 더욱 다양해졌다. 발등을 덮는 디자인에 끈이 없는 스타일로 캐주얼하고 경쾌한 느낌을 살리기에 좋다.

레노마는 발색이 뛰어난 누벅 재질의 양가죽을 소재로 핑크, 블루, 민트 등 파스텔톤 컬러를 사용해 발랄함이 느껴지는 슬립온 슈즈를 출시했다.

디자인은 최근 슬립온 슈즈의 트렌드에 맞춰 발등 부분을 짧게 제작해 귀여운 스타일을 살리고, 안쪽 바닥창에는 화이트와 파스텔 컬러의 스트라이프 패턴으로 봄의 경쾌함을 더했다.

키즈맘 김예랑 기자 yesrang@hankyung.com
입력 2013-03-26 13:14:58 수정 2013-03-26 13:15:15

#건강 , #키즈맘 , #교육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