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오현경 "초등학교 4학년 딸에게 최근 이혼사실 털어놔"

입력 2013-04-17 10:04:48 수정 2013-04-17 10:04:4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배우 오현경이 최근에야 딸에게 이혼한 사실을 털어놨다고 말했다.

오현경은 tvN '백지연의 피플인사이드'에 출연해 “딸에게 며칠 전에야 처음으로 이혼 사실을 얘기했다”고 밝혔다. 오현경은 지난 2006년 합의 이혼한 바 있다.

이와 관련해 오현경은 “우리 아이가 초등학교 4학년인데, 아직 이혼 사실을 모르고 있었다. ‘아빠(전 남편)’는 그냥 바빠서 자주 못 보는 걸로 알고 있었다. 이런 사실은 처음으로 말하는 것이다”라고 말하며 울먹였다.



특히, 오현경은 “딸아이가 막상 얘기하는 순간엔 게임에 집중한 채 ‘응~응~’이라고만 했다. 그런데 얼마 후 아이를 봐주시는 아주머니한테 ‘할머니 나 안아줘. 나 여기(가슴)가 아파’라고 말하더라”고 전해 안타까움을 더했다.

오현경은 “나 자신의 억울함도 있지만, 무엇보다 아이에게 완벽한 가정을 주지 못했다는 사실이 제일 후회되고 힘들다”고 말했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3-04-17 10:04:48 수정 2013-04-17 10:04:48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