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눈에 좋은 안토시아닌 함유한 자색 옥수수차 출시

입력 2013-04-23 16:16:45 수정 2013-04-23 16:16:4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동서식품㈜(대표: 이창환)은 눈에 좋은 안토시아닌이 함유된 ‘동서 자색 옥수수차’를 23일 발매했다.

‘동서 자색 옥수수차’는 시력 향상에 좋은 안토시아닌이 함유되어 있는 페루산 자색 옥수수를 주원료로, 1티백 당 5.5mg의 안토시아닌이 포함돼 있다. 안토시아닌은 자색 옥수수 외에도 블루베리 등 보라색 식물에 많이 들어있는 성분으로 세포의 산화를 막는 항산화 작용을 한다. 과거 페루인들은 잉카문명 때부터 시력 보호를 위해 자색옥수수를 이용한 전통차를 즐겨 마셔왔다고 한다.

‘동서 자색 옥수수차’는 물의 성질에 따라 다른 색깔의 차가 우려져 나오는 것이 특징이다. 약 알칼리 성질을 가지는 물에 차를 우려내면 블루베리처럼 진보라 빛의 차가 우려져 나오고, 약 산성 성질을 가지는 물에 차를 우려낼 때에는 석류처럼 자주 빛을 띠어 구수한 맛과 함께 신비한 색을 즐길 수 있다.

동서식품 신윤미 마케팅 매니저는 "'동서 자색 옥수수차'는 눈에 좋은 안토시아닌을 함유한 페루산 자색옥수수를 주성분으로, 한국인 입맛에 맞게 황옥수수를 혼합해 구수한 맛과 감미롭고 은은한 향을 내도록 개발했다"며 "꾸준히 음용할 경우 스마트폰과 PC로 지친 현대인의 눈 건강에 도움을 주는 동안(童眼)차로 손색이 없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3-04-23 16:16:45 수정 2013-04-23 16:16:45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