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변희재, 이시영 경기 편파판정 주장 "예쁘다고 점수 주는 미친 나라"

입력 2013-04-25 17:21:00 수정 2013-04-25 17:21: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가 국가대표 마크를 가슴에 거머쥔 이시영(31ㆍ인천시청)의 경기에 대해 강도 높게 비난했다.

변 대표는 25일 자신의 트위터에 "이시영과 김다솜의 경기에서 이시영의 솜방망이를 22점으로 채점했다면 김다솜은 최소 50점 정도 채점해야하는 수준"이라며 "어이없는 편파 판정"이라고 글을 게재했다.

이어 "이제 권투까지도 얼굴 예쁘다고 점수 몰아주는 미친 나라가 됐군요"라고 지적했다. 또 "운동선수에게 태극마크란 국가와 삶의 숭고한 가치"라며 "이런 태극마크를 예쁘고 유명하다고 줘버리는 천박한 자들로 인해 국가와 국민의 삶이 모욕 받는 겁니다"라고 토로했다.

이시영은 지난 24일 충주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3 국가대표 최종 선발전' 여자 48kg급 결승에서 김다솜(19ㆍ수원태풍체육관)을 만나 22-20 판정으로 승리했다. 이에 따라 이시영은 여배우 최초로 국가대표로 선발됐다.

키즈맘 뉴스팀 kmomnews@hankyung.com
입력 2013-04-25 17:21:00 수정 2013-04-25 17:21:00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