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아이들과 방송보기 민망해요" 씨엘 의상 선정성 논란

입력 2013-06-10 10:45:35 수정 2013-06-10 10:46:3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2NE1 멤버 씨엘이 솔로무대에서 파격 의상으로 논란을 빚었다.

씨엘은 지난 9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신곡 '나쁜 기집애' 무대서 수영복을 연상시키는 보디슈트로 과감한 노출을 선보였다.

첫 등장할때는 레드 팬츠에 배꼽티를 입고 나왔으나 무대 위에서 화이트 보디슈트로 의상을 변화시킨 것.

이날 씨엘은 이효리를 제치고 1위를 차지하는 기쁨을 누렸지만 방송 직후 시청자들은 씨엘의 의상이 다소 과했다는 반응을 보였다.

시청자들은 "연예인들이 눈길을 끌기 위해 예쁘게 입는건 좋지만 청소년들이 보고 있다는걸 생각해줬으면 좋겠다" "팬티나 다름없는 의상에 아이들과 함께 보다가 민망했다" "노출 수위는 좀 적당히 하자"는 의견을 나타냈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3-06-10 10:45:35 수정 2013-06-10 10:46:33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