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KBS 소비자고발, '산양유성분' 반론보도

입력 2013-06-12 15:47:36 수정 2013-06-12 15:56:3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산양분유업체들이 소비자를 기만했다는 보도는 사실무근으로 밝혀졌다.

지난 5월 31일 KBS-1TV '똑똑한 소비자리포트'(舊 소비자고발)에서는 “산양분유의 산양유성분에 대한 반론보도”가 방송됐다.

2월 15일 방송에서는 “산양유만 100% 담았다? 산양분유에 관한 오해와 진실”편에서 기존 산양분유 업체들이 산양유성분 100%도 아니면서 100%인 것처럼 속이고, 유당성분을 쓰면서 ‘젖소유당’이라고 표기하지 않아 역시 소비자를 기만했다고 방송됐다. 그러나, 국내 산양분유 1위 업체인 일동후디스가 언론중재위원회(이하 언중위)에 위 보도내용이 잘못됐다고 제소했고, 언중위가 이를 받아들여 반론보도와 보도문 게재, 해당방송의 다시보기 중단을 결정했다.

업계는 당연한 결정이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모든 조제분유는 모유를 기준으로 성분을 조정하므로 유성분 100% 분유는 원래 존재할 수가 없는데, 유독 산양분유는 산양유성분 100%만으로 만들어져야 하는 것처럼 방송된 내용이 완전히 넌센스였기 때문. 또한 해당 방송은 특정업체의 제품만 산양유성분 100%인 것처럼 암시했지만, 이 역시 사실이 아니었다.

유당표기에 대한 비난도 전혀 근거가 없다. ‘산양유당’, ‘젖소유당’이라는 말은 일부에서 최근에 만든 신조어인데, 기존업체가 이 용어를 쓰지 않아서 소비자를 기만했다는 주장은 말이 안 된다. 유당은 유래와 관계없이 구조와 효능이 동일한 성분이며, 식품관련법에도 우유 성분으로 정의되어 있다. 식품산업 전반에서 유당이 사용되는 것과는 달리, 산양유 유당은 산양치즈 제조과정의 부산물로 나오는 정도라서 대량구매도 안 되고, <축산물 가공기준 및 규격>에도 아예 수록되어 있지 않다. 25년 전 최초로 산양분유를 개발하여 국제적 공인을 받고 세계에 수출해 온 뉴질랜드 데어리고트사의 표준조제법은 물론 지금까지의 모든 산양분유업체가 유당을 사용하고 있는 상황에서, ‘산양유당’, ‘젖소유당’이라는 신조어가 불필요한 혼란을 일으키고 있다는 것이 일반적인 시각이다.

이외에 산양분유의 효능이 아직 입증되지 않았다는 보도 내용에 대해서도 “다수의 임상실험을 통해 산양분유가 모유에 가장 가까워서 소화가 잘 된다는 등의 여러 특장점이 밝혀졌다”는 반박내용이 반론보도에 포함됐다.

이번 언중위의 조정 결정에 대해 일동후디스 관계자는 “후디스 산양분유/유아식은 10년간 1,000만캔이 넘게 판매될 만큼, 품질과 안전성을 입증받은 제품이다. 최근 일부에서 산양분유의 정체성을 부정하는 노이즈마케팅을 하고 있어 우려하던 차에, 이번 언론중재위의 현명한 판단으로 명예가 회복되었다는 점이 다행스럽다. 앞으로도 진실을 널리 알리고 소비자를 안심시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반론보도문 전문 >

지난 2월 15일 제 246회에 방송한 <산양유만 100% 담았다? 산양분유에 관한 오해와 진실> 편에서 산양분유의 유성분 중 산양유고형분 외에 유당(우유)이 함유되어 있는 것에 대해 산양분유 제조업체가 유당(우유)은 젖소유당이라는 것을 밝히지 않아 소비자를 기만한 것이 아니냐는 보도를 한 바 있습니다.

이에 대해 (주)일동후디스 측은 100% 산양유성분으로 된 산양분유는 원래 있을 수 없고, 유당(우유) 표기는 현행 관련법 규정에 따라 타당하며 젖소유당이나 산양유당으로 구분하여 표기할 필요가 없으므로 소비자를 기만한 사실이 없다고 밝혀왔습니다.

또한 일동후디스는 “다수의 임상실험을 통해 산양분유가 모유에 가장 가깝다는 점이 밝혀진 바 있다”며 산양분유의 효과에 대한 과학적인 근거가 부족하다는 본 방송의 인터뷰 내용을 반박했습니다.

한편, 일동후디스가 100% 산양유성분이라고 광고했다는 근거로 방영된 홍보물은 산양분유의 것이 아닌 산양유아식 홍보물인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이 보도는 언론중재위원회의 조정을 따른 것입니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3-06-12 15:47:36 수정 2013-06-12 15:56:35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