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한국형 씨리얼 출시 "우리 가족 입맛에 딱!"

입력 2013-06-17 16:02:32 수정 2013-06-17 16:02:3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한국인의 입맛에 맞춘 한국형 씨리얼이 출시됐다.

곡물 가공 전문업체 그레인팩토리는 옥수수가 아닌 현미와 흑미 등 국산 곡물에 견과류를 더해 맛과 건강까지 고려한 ‘고소한 아침곡물’을 내놨다.

‘고소한 아침곡물’은 건강을 생각해 국산 곡물을 통째로 찌고 볶아 만든 한국형 뮤즐리로 옥수수를 유탕 처리해 만든 씨리얼과는 다름 개념이다. 웰빙 트렌드에 맞춰 아몬드, 해바라기씨, 호박씨를 넣어 맛은 물론 식사 대용식으로서의 영양도 높였다.

기름에 튀기지 않아 콜레스테롤과 트렌스지방, 칼로리 우려를 덜어 건강 다이어트를 위한 대체식으로 사용하기 좋다. 아몬드와 해바라기씨 등 견과류의 레시틴과 필수 아미노산, 불포화지방산이 두뇌발달을 도와 아이들 건강 간식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그래인팩토리 관계자는 “기존 씨리얼과 달리 우유에 말아 놓아도 눅눅해지지 않아 반응이 좋다”며 “과자 같지 않고 곡물에 익숙한 한국인들의 입맛에도 맞아 인기를 끌 것”이라고 덧붙였다.


키즈맘 김예랑 기자 yesrang@hankyung.com
입력 2013-06-17 16:02:32 수정 2013-06-17 16:02:32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