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맥도날드, 韓 입맛에 딱! '1988 버거' 출시

입력 2013-07-01 13:56:25 수정 2013-07-01 13:56:2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맥도날드가 한국인의 입맛에 맞게 심혈을 기울여 개발한 ‘1988 버거’를 새롭게 출시했다. 오는 8월 14일 까지 만날 수 있는 한정 판매 제품이다.

1988 버거는 지난 1988년에 한국에 첫 매장을 오픈한 맥도날드의 한국 진출 25주년을 기념해 선보이는 제품으로, 특별히 개발 단계서부터 한국 고객들의 취향과 입맛을 고려해 만들었다.

특히, 매운 맛을 좋아하는 국내 고객들의 입맛에 맞춰 개발한 특제 1988 소스를 사용해 기존 버거와는 차별화된 독특한 매콤함을 선사한다. 또한, 100% 호주/뉴질랜드산 순쇠고기 패티 2장 사이에 부드러운 치즈와 싱싱한 양상추가 조화롭게 어우러져 햄버거 본연의 풍부한 식감을 선사한다.

1988 버거의 가격은 단품 4,200원, 후렌치 후라이 및 음료가 포함된 세트메뉴의 가격은 5,500원이며,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2시까지 점심시간 동안에는 맥런치 가격인 4,500원으로 즐길 수 있다.


키즈맘 김예랑 기자 yesrang@hankyung.com
입력 2013-07-01 13:56:25 수정 2013-07-01 13:56:25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