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손만 대면 물이 '쏴~'…국내 최초 터치 주방수전

입력 2013-07-15 13:37:15 수정 2013-07-16 09:12:1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욕실 토탈 브랜드 ‘대림바스(사장 이해영)’가 국내 최초로 터치센서가 내장된 주방 수전 ‘DL-K9115’를 출시했다.

대림바스는 2010년 수전금구 런칭을 시작으로 레인 샤워, 부속류 등 지속적으로 수전 라인업을 확장해 왔다. 그간 욕실 수전에 집중해왔던 대림바스는 신제품 ‘DL-K9115’를 출시하면서 새롭게 주방 수전 라인업을 구축하게 되었다.

‘DL-K9115’는 휴대폰 액정화면과 동일한 정전압식 터치센서를 적용하여 고무장갑을 끼고도 터치를 통해 작동시킬 수 있다. 레버를 열어놓은 상태에서 몸통과 헤드를 잇는 U자형 스파우트 부분을 터치만 해도 물을 잠그거나 트는 조절이 가능하기 때문에 주부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핸드 스프레이는 잡아 당겨서 사용할 수 있어 설거지나 씽크대를 닦을 때 매우 편리하다. 미니멀한 디자인과 인체공학적 설계를 통해 안정적인 그립감을 제공한다. 또한, 일반적인 주방 수전에 비해 헤드와 수전의 넥 부분의 각도를 크고 부드럽게 설계하여 핸드 스프레이의 사용이 쉽고, 소음이 적은 것이 특징이다.

대림바스 관계자는 “터치센서를 내장해 물 사용시 번거로움을 최소화했기 때문에 주방 일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대림바스의 모든 수전 제품은 서울 논현동에 위치한 국내 최대 규모의 ‘더 바스 대림'(THE BATH DAELIM)’ 쇼룸 1층에서 만날 수 있다.

키즈맘 김예랑 기자 yesrang@hankyung.com
입력 2013-07-15 13:37:15 수정 2013-07-16 09:12:15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