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우리 아이 이목 사로잡는 '시(see) 푸드' 인기

입력 2013-07-15 18:25:15 수정 2013-07-15 18:25:1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외식업계가 독특한 모양의 신메뉴를 선보이며 고객 시선 잡기에 나섰다. 실제 맛을 보기 전 음식에 대한 첫 인상을 결정짓는 모양 차별화에 나선 것. 업계는 새로운 발상으로 혁신적인 제품을 선보이거나, 원재료의 모양을 그대로 살려 호기심을 자극하는 등 고객의 첫 눈에 들기 위한 시도가 늘고 있다. 소비자의 관심과 호기심을 자극해 심리적인 맛을 높이기 위한 전략이다.

피자헛 제품개발팀 정태영 팀장은 “소비자가 실제 처음 맛을 보는 것은 음식의 모양과 색 등의 시각적인 요소를 통해서인 만큼 업계에서 다양한 시도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한국 피자헛은 도우 끝에 주머니를 달아놓은 모양의 신제품 ‘크라운 포켓’ 피자를 출시해 인기를 모으고 있다. 크라운 포켓 피자는 재료를 많이 담기 위해 동그란 주머니를 달았다는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메뉴로, 고구마 무스와 크림치즈로 꽉 채워진 왕관 모양이 시각적인 재미를 선사하며 소비자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독특한 모양만큼 크림치즈를 피자 끝까지 바르거나, 토핑을 크림치즈에 찍어먹는 등 다양한 방법으로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크라운 포켓’ 피자는 두툼한 베이컨 스테이크와 구운 마늘 토핑과 상큼한 사과퓨레가 어우러져 식감과 풍미를 살린 통베이컨 스테이크를 비롯한 6가지 토핑으로 구성되어 있다.

배스킨라빈스는 조각 아이스크림 케이크를 바람개비 모양으로 구성한 ‘와츄원 바람개비’를 선보였다. 여름에 어울리는 바람개비 모양이 시원함을 선사하고 다양한 맛을 한 번에 즐길 수 있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와츄원 바람개비는 배스킨라빈스의 대표적인 인기 맛인 민트향초콜릿칩, 팅스타, 체리쥬빌레, 엄마는 외계인, 아몬드봉봉, 그린티, 레인보우샤베트, 쿠키앤크림 등 총 8가지로 구성되어 있다.

뚜레쥬르는 주재료로 사용한 호박의 모양을 그대로 재현한 ‘순호박 찰떡브레드’를 출시했다. 순호박 찰떡브레드는 국산 단호박이 들어간 쫄깃한 호박짤떡을 통째로 넣은 제품으로 맛이 좋은 단호박을 사용해 부드럽고 달콤한 맛은 물론 옐로 푸드의 건강함까지 담았다. 특히 호박 모양이 호기심을 높이고 노란컬러가 식욕을 자극하며 인기를 모으고 있다.

차오름은 메론을 통째로 즐길 수 있는 시즌 메뉴 ‘메론 빙수’를 선보였다. 속을 파낸 메론을 그릇으로, 동그랗게 파낸 메론, 바닐라 아이스크림과 견과류를 얼음 위에 올려 제철 과일 메론을 시원하고 신선하게 즐길 수 있는 여름 이색 빙수로 눈길을 끌고 있다.


키즈맘 김예랑 기자 yesrang@hankyung.com
입력 2013-07-15 18:25:15 수정 2013-07-15 18:25:15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