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열대야 계속…건강관리 도와주는 피로회복제

입력 2013-08-14 11:25:56 수정 2013-08-14 11:25:5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30도를 웃도는 한 낮의 폭염은 지열과 공기 중에 머물고 있는 습기로 인해 늦은 밤까지 이어져 대한민국 국민들을 잠 못 들게 만든다. 더욱이 올해는 전력난 대비책으로 에어컨 온도까지 높여 회사 업무시간 내내 더위와 싸워야 하고, 가정에서는 전기세 부담에 최대한 아껴 틀 수 밖에 없으니 하루 종일 더위에 머리도 몸도 개운하지 않다.

특히, 폭염 속에 매일 아침 출근해야 하는 직장인부터 개학 맞이에 바빠진 아이들과 학부모들까지 늦더위 폭염 속에 개운한 아침을 위한 건강 관리가 필요하다.

◆잠 설친 다음 날 컨디션을 위한 피로회복이 우선

야간에도 25도 이상의 기온이 지속되는 열대야 속에 쉽게 잠들지 못하고 수시로 잠에서 깨어 무거운 몸으로 다음 날 아침을 시작하기 일쑤이다. 이렇게 시작된 아침은 수면 부족으로 인해 졸리고 피로가 쌓여 머리도 맑지 못한 상태인 ‘수면지연 증후군’을 겪게 된다. 이를 효과적으로 개선하기 위해서는 혈액순환을 돕는 건강식품이나 비타민 등으로 피로를 풀어 주는 것이 좋다.

풀무원건강생활의 ‘홍삼진효원골드’는 피로개선은 물론 혈소판 응집억제를 통한 혈액흐름 및 기억력 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어 육체적 피로와 함께 찾아오는 정신적 피로를 개선시킬 수 있다.

특히, 바위돌꽃이라 불리며 추운 고산지역의 악조건에서 서식하는 식물인 홍경천추출물이 함유돼 스트레스로 인한 피로개선까지 도움을 주어 여름 더위 속에 회사 업무에 시달리는 직장인들에게 제격이다.

홍삼진효원골드는 10일 섭취를 기준으로 구성돼 있어 간편하게 육체적, 정신적 피로를 개선시킬 수 있다.

고려은단 비타민C1000은 자연 그대로 수확한 유럽산 옥수수에서 원료를 추출해 농축 과정을 거쳐 만들었다. 이 제품은 다국적 비타민 원료 공급회사인 DSM사로부터 영국산 비타민C 원료를 국내에 독점 공급받고 있다. 비타민C는 활성산소 제거를 통해 피로회복에 도움을 줄 수 있으며, 항산화작용과 면역강화기능에 제격이다.

‘경남제약 레모나 에스산 70포’는 비타민C와 비타민B군이 함유돼 여름철 피로 회복 및 체력 개선에 도움을 준다.


◆ 커피나 술 대신 과일, 차 종류 음료로 수분 보충

여름 밤에는 차가운 맥주 한잔이나 시원한 아이스커피를 부쩍 찾게 된다. 그러나 시원한 것도 잠시 뿐이다. 카페인과 알코올이 들어간 음료는 체온을 오르게 하여 피부 혈관을 확장시키고 혈류량을 늘려 심박수를 빠르게 하여 수면을 방해하게 된다. 따라서 수분을 보충 할 수 있고 자극이 적은 생수나 과일 주스 또는 차 음료로 대신 하는 것이 좋다.

돌(Dole)코리아의 ‘후룻볼’은 간편하게 과일과 주스를 동시에 먹을 수 있어 수분 배출이 많은 요즘 같은 날씨에 수분과 비타민을 함께 보충할 수 있는 적합한 간식이다. 후룻볼은 100% 주스에 신선한 과일 제품이 먹기 좋은 크기로 썰려서 담겨 있는 간편과일 제품으로 한 손에 잡힐 정도의 용기에 담겨 늦은 저녁 부담 없이 먹을 수 있다.

CJ제일제당의 ‘컨디션 헛개수’는 갈증 해소와 수분을 보충하는데 탁월하다. 100% 국산 헛개나무 열매에 100% 국산 칡즙 등의 성분이 입안이 마르고 갈증 날 때 유용하며, 이뇨 작용, 노폐물과 독소 배출에도 효능을 발휘한다.

요즘 같이 습한 더위로 땀 배출량이 과도할 때는 이온음료로 염분과 미네랄의 균형을 맞춰 보충해 주는 것이 좋다.

동아오츠카의 포카리스웨트는 이온음료의 대표적인 제품으로 나트륨, 칼륨, 마그네슘 등의 전해질이 포함되어 체내 수분 보충에 탁월한 효능을 가져 일사병 예방에 도움이 된다.


◆ 숙면에 도움 주는 음식으로 규칙적 식사생활

하루 종일 더위에 지친 탓에 입맛이 없어 식사를 자주 거르거나 빵이나 빙수 등으로 간단히 때우기 십상이다. 그러나 늦은 밤 출출함에 잠이 잘 오지 않게 되어 내친 김에 치킨이나 라면 등으로 야식을 먹게 되는데, 이럴 때 우유나 양파, 호두 등과 같이 수면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음식들로 간단히 해결하는 것이 좋다.

양파와 마늘이 들어간 음식은 체온을 상승시키고 신경을 안정시키는 성분이 들어있어 수면에 도움을 준다.

풀무원건강생활의 건강음료 ‘양파와 삼채’는 전남 무안의 황토밭에서 자란 양파와 히말라야의 보물로 알려진 국내산 삼채를 물 한 방울 넣지 않고 순수하게 원료만 넣어 만들었다. 히말라야 고산지대에 자생하는 뿌리 부추 식물 삼채는 칼륨, 철분, 아연 등 각종 미네랄 성분이 풍부할 뿐 아니라 마늘의 약 6배에 달하는 식이유황 함유량을 자랑한다. 이 제품은 기름지고 서구화된 식습관과 잦은 외식 등을 통해 갖게 된 잘못된 식습관으로 건강이 염려되는 현대인들의 건강관리에 효과적이다.

견과류 또한 수면 유도에 도움을 주는 음식이다. 동원F&B의 덴마크 아몬듀는 물에 불린 생아몬드를 갈아 만든 아몬드 음료로 맛은 두유와 비슷하면서도 아몬드향으로 인해 고소한 맛이 특징이다.

바나나와 우유를 섞은 바나나라떼를 만들어 마시는 것도 좋다. 우유와 바나나는 수면 관련 호르모인 멜라토닌 성분이 많아 숙면에 도움을 준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3-08-14 11:25:56 수정 2013-08-14 11:25:56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