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박탐희, 한땀한땀 꿰맨 '배냇저고리' 기부

입력 2013-11-19 17:43:59 수정 2013-11-19 17:43:5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배우 박탐희가 '배냇천사'로 거듭났다.

사단법인 함께하는 사랑밭은 2010년부터 '배냇저고리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이는 사랑밭의 대표적인 참여형 기부 프로그램으로, 참여자는 배냇저고리 키트를 구매해 배냇저고리를 직접 만들어 기증하고, 키트 판매수익금으로 미혼모가정, 저소득가정, 제3세계 신생아들을 돕는다.

배우의 삶, 그리고 네 살배기 아들의 엄마로 진정한 '워킹맘'으로 활발히 활동중인 박탐희는 이 캠페인의 취지에 깊은 공감을 나타내 참여하게 된 것.

박탐희는 “배냇저고리는 아기가 태어나서 처음 입는 옷 인만큼 특별한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이 배냇저고리가 가난하다는 이유로 태어난 것을 축복받지 못하는 국내외 아기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주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 키즈맘 김예랑 기자 ]
yesrang@hankyung.com
입력 2013-11-19 17:43:59 수정 2013-11-19 17:43:59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