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별그대' 이이경, '소시오패스인 신성록 카리스마 부럽지 않네'

입력 2014-01-16 14:10:24 수정 2014-01-16 14:11:2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섬뜩한 소시오패스 연기를 선보이는 신성록과 함께 그의 수행비서로 출연 중인 배우 이이경에게 관심이 쏠리고 있다.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이하, 별그대)>(극본 박지은, 연출 장태유, 제작 HB엔터테인먼트)에서 소름 끼치는 악행을 저지르는 신성록의 충실한 수행비서 이이경이 짧은 등장만으로 존재감을 과시하며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 시키고 있는 것.



재경(신성록 분)의 수행비서(이이경 분)는 재경의 수족이 되어 황이사, 한유라를 죽음으로 내몰며 실질적인 악행을 저지르고 있다. <별그대>의 '재승사자' 신성록 못지않은 존재감으로 등장부터 서늘한 기운을 몰고 오는 수행비서 이이경은 재경이 시키는 악행을 군말 없이 수행하며 점점 송이(전지현 분)와 민준(김수현 분)까지 압박, 씬스틸러로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고 있다.

특히 재경의 악행을 실질적으로 수행하는 인물로 분해 매회 땀을 쥐는 전개를 펼쳐가고 있어, 앞으로 그가 극 속에서 어떤 활약으로 시청자들을 긴장감있게 몰아갈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이경은 KBS 드라마 <학교, 2013>을 통해 대중들에게 얼굴을 알린 후 tvN<나인:아홉번의 시간 여행> 등에 출연 그는 신입답지 않은 안정된 연기력을 선보였다. 올해 개봉 예정인 영화 <해적:바다로 간 산적>에서는 손예진의 참복으로 출연한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4-01-16 14:10:24 수정 2014-01-16 14:11:24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