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웹툰 ‘여자만화 구두’ 미니드라마 제작…'옥탑방 왕세자' 인기 잇나

입력 2014-01-17 16:11:23 수정 2014-01-17 16:11:2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여성 독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던 인기 웹툰 '여자만화 구두’(작가 박윤영)가 드라마화 된다.

SBS플러스와 티원미디어는 ‘여자만화 구두’(극본 이미림, 연출 안길호)를 드라마로 제작하기로 결정하고, 1월 말 본격적인 촬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옥탑방 왕세자’에서 섬세한 감각으로 남녀간의 밀고 당기는 감정을 표현한 안길호 PD와 ‘못난이주의보’에서 기존 연속극에서 볼 수 없었던 세련된 영상미를 연출한 민연홍PD가 공동으로 메가폰을 잡는다.

여자만화 구두



드라마 ‘여자만화 구두’는 TV와 온라인에서 동시 공개된다. 한 편당 10분씩 총 10부작으로 모바일에서 가볍게 시청할 수 있는 러닝타임으로 기획 중이다. 짧은 시간 내 다양한 컷 전환과 새로운 스토리 전개 방식을 도입해 짜임새 있고 임팩트 강한 드라마로 탄생될 예정이다. 또한, 제작진은 그동안 기업 홍보용으로 제작 되었던 기존 모바일 드라마와 달리 ‘드라마다운 드라마’를 만들어 내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2011년 많은 여성 독자들에게 ‘설레는 웹툰’으로 불렸던 ‘여자만화 구두’는 사랑을 두려워하는 스물넷 여자 신지후와 사랑을 믿지 못하는 스물여덟 남자 오태수의 사내 연애 이야기이다. 특히, 남녀의 섬세한 감정묘사와 마음을 움직이는 대사를 공감이 가도록 묘사해 큰 인기를 끈 바 있다.

제작진은 본격적인 촬영을 앞두고 배우 캐스팅에 한창인 것으로 알려졌다. SBS플러스 측은 확정되는대로 캐스팅된 배우를 밝힐 예정이다.

'여자만화 구두'는 2월 24일 SBS플러스, 온라인, 모바일 서비스를 통해 첫 방송된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4-01-17 16:11:23 수정 2014-01-17 16:11:23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