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곰팡이 '득실득실' 싱크대 및 주방 관리 노하우

입력 2014-02-04 10:31:11 수정 2014-02-04 10:31: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겨울철 식중독'으로 알려진 노로바이러스(Norovirus) 증상이 유아들 사이에 급속도로 퍼지면서 개인 위생관리에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노로바이러스 증상은 노로바이러스에 의한 유행성 바이러스성 위장염으로 나이와 관계없이 감염될 수 있다.

겨울철 노로바이러스 식중독 발생이 많은 이유는 일반 세균과 달리 노로바이러스는 낮은 기온에서도 오래 생존 가능하고 적은 양으로도 발병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생활용품 전문업체 피죤의 도움을 받아 겨울철 식중독 예방을 위한 주방 위생 관리 비법을 정리했다.

sbs '별에서 온 그대'


◆ 싱크대 물때에는 감자껍질


싱크대 주변은 주방에서 세균이 가장 번식하기 쉬운 곳이다. 스테인리스 소재인 싱크대의 물때는 주방용 세제로 가볍게 닦은 후 감자 껍질을 이용해 닦으면 쉽게 제거할 수 있다. 기름때가 심할 경우 녹차 찌꺼기를 물에 잠시 담가 놓았다가 문지르면 세균 감염까지 막아준다.

싱크대 주변은 수세미와 중성 세제를 이용해 닦아낸다. 싱크대 배수구는 분리할 수 있는 배수구 망과 덮개들은 모두 빼서 베이킹 소다와 식초를 섞은 물로 청소하고 30분 후 뜨거운 물을 부어주면 말끔해진다.

◆ 냉장고 청소는 3주에 한 번


냉장고를 청결하게 관리하기 위해서는 최소 3주에 한 번은 청소해야 한다. 냉장고 선반은 떼내어 중성세제를 푼 물을 이용해 닦아내고, 닦을 때 코팅 처리가 돼 있는 선반이 흠집나지 않도록 살살 문질러야 한다. 냉장고 안은 식초를 묻힌 헝겊으로 청소한 후 따뜻한 물로 닦아낸다.

냉장고 문에 얼룩덜룩하게 껴 있는 곰팡이는 헌 칫솔에 소독용 알코올을 묻혀 닦으면 쉽게 닦인다. 또한 냉장고 안쪽의 증발판은 한 달에 한 번 물로 닦아주고, 방열기는 6개월에 한 번씩 진공 청소기를 이용해 청소한다.

◆ 전자레인지는 내부를 수증기로 불려야

음식을 간단히 데울 수 있는 전자레인지는 갖가지 음식 찌꺼기와 냄새로 지저분해지기 십상이다. 전자레인지 컵과 같은 용기에 물을 가득 담아 2~3분 정도 가열해 내부에 수증기를 만들어 주면 음식 찌꺼기 등 찌든 때가 불어 쉽게 청소할 수 있다.

피존 '바이졸 무균무때 다목적용' 등과 같은 주방용 세제를 푼 물을 헝겊에 적셔 내부를 닦아주고 잘 닦이지 않으면 칫솔을 사용해 청소한다. 청소가 끝나면 전자레인지 문을 활짝 열어 내부의 물기를 완전히 말린 후 레몬을 넣어 잠시 돌리면 내부에서 상큼한 향이 난다.

키즈맘 김예랑 기자 yesrang@hankyung.com
입력 2014-02-04 10:31:11 수정 2014-02-04 10:31:11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