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고소영 둘째 득녀 "산모·아이 모두 건강"

입력 2014-02-25 14:18:59 수정 2014-02-25 14:18:5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진=변성현 기자



배우 고소영이 둘째 딸을 출산했다.

고소영은 25일 오전 10시 쯤 서울 강남의 한 병원에서 득녀했다. 측근은 "산모도 아기도 건강하다"며 "장동건도 해외에 있다가 출산에 임박해 귀국했다. 이번 출산을 옆에서 계속 지켰다"고 전했다.

이어 "고소영과 장동건이 예쁜 딸을 오랫동안 기다려왔던 만큼 너무 기뻐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장동건과 고소영은 지난 2010년 5월 2일 결혼해 같은 해 10월 아들 준혁 군을 낳았다.

앞서 고소영은 지난해 5월 말 임신 사실을 알았지만 공개하지 않았다. 당시 MBC 미혼모 다큐멘터리 '엄마도 꿈이 있단다'의 촬영을 앞두고, 출연을 어렵게 결심한 미혼모들과 고생하는 스태프들에게 부담이 되기 싫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고소영은 당분간 육아에 전념하며 차기작을 고를 예정이다. 장동건은 영화 '우는 남자' 크랭크업을 앞두고 있다.

키즈맘 최지윤 인턴 기자 kizmom@hankyung.com
입력 2014-02-25 14:18:59 수정 2014-02-25 14:18:59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