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온가족이 떠나기 좋은 글램핑 명소 5곳

입력 2014-03-31 10:43:00 수정 2014-03-31 10:43: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캠핑에 대한 열기가 뜨거워지면서 글팸핑에 대한 관심도 이에 못지않게 더해지고 있다.

글램핑(glamping)이란 화려하다(glamorous)와 캠핑(camping)을 조합해 만든 신조어로 필요한 도구들이 모두 갖춰진 곳에서 안락하게 즐기는 캠핑을 뜻한다.

캠핑장비에 대한 지식이 부족하고 구입비용에 대한 부담이 크다면 글램핑으로 캠핑의 세계를 경험해보자.

◆ 한화리조트 산정호수 안시의 글램핑존

총 5동이 재정비를 마치고 지난 29일 오픈했다. 안시의 글램핑존은 야외가든 잔디밭에 위치하고 있으며, 명성산 에서 흘러 내리는 물 맑은 시냇가가 인접해 있어 청정 자연의 운치를 만끽할 수 있다. 글램핑 텐트 대여는 4인 기준 8만원이며 삼겹살과 모듬소세지 등 글램핑 재료 일체가 포함된 ‘글램핑 디너 세트’는 4인 기준 13만8천원이다. 금~토요일 17시~22시까지 운영하고 성수기(7~8월)에는 매일 운영할 예정이며 전화로 예약할 수 있다. (문의: 031-540-9706)


◆ 한화리조트 양평 글램핑빌리지

총 20동으로 재정비를 마치고 4월 4일 금요일에 오픈한다. 유명산의 푸르른 산자락에 자리잡은 대규모의 글램핑장에서 쏟아지는 봄내음을 한껏 느끼며 글램핑을 즐길 수 있다. ‘글램핑 세트’는 돈목살과 훈제오리, 대하 등 글램핑 재료 일체가 포함되어 2인 7만원, 4인 13만원, 6인 20만원이다. 금~일요일 16~20시까지 운영하고 성수기(7~8월)에는 매일 운영할 예정이며 전화로 예약할 수 있다 (문의: 031-772-3811)



◆ 한화리조트 제주 글램핑존

카바나를 갖춘 럭셔리 글램핑으로 한라산 자락에 5동이 자리잡고 있다. 청정제주의 자연이 살아 숨쉬는 450고지에서 즐기는 글램핑 디너 파티로 제주여행의 또 다른 추억을 만들 수 있다. ‘글램핑 디너 세트’는 제주산 흑돼지 오겹살과 한우 등심, 훈제오리와 다양한 해산물을 포함한 글램핑 재료 일체가 포함되어 2인 18만원, 3인 23만원, 4인 28만원이다. 연중무휴로 18시부터 22시까지 운영한다. 제주에는 카바나와 함께 20대의 럭셔리 카라반도 준비되어 있어 한라산의 별빛과 함께 잠이 들 수 있는 특별한 경험도 가능하다. (문의 : 064-783-9120)


◆ 쉐라톤그랜드워커힐 '캠핑인더시티'

서울 도심에도 글램핑을 즐길 수 있는 곳이 있다. 쉐라톤그랜드워커힐의 '캠핑인더시티' 지난 2011년부터 도심 체험 캠핑장 형식으로 운영해 왔다.
서울 도심이면서도 한강을 바라보며 아차산 바로 아래 자리하고 있어 숲속의 정취를 느낄 수 있다. 주중에는 회사원들의 회식 장소, 주말에는 가족들의 휴식 장소 역할을 하며 도심 대표적인 글램핑 명소로 자리잡고 있다.
월~금에는 오후 5시 30분부터 오후 9시 30분까지 운영하는 디너코스만, 주말에는 런치(오전 10시 30분~오후 2시 30분)와 디너코스를 이용할 수 있다. 인디언텐트 A코스 기준 주중 16만원, 주말 20만원 선. 일반텐트 B코스는 주중 10만원, 주말 13만원이다. 어린이메뉴는 주중 5만원, 주말 6만원으로 책정됐다.
어린이 생일파티를 위한 패키지도 있다. 어린이 6명을 위한 케이크와 음료, 생일파티 장식을 제공하는 패키지(My Angel’s birthday)는 주중 42만원, 주말 50만원. 이색적인 모임이나 회식을 위한 생맥주 무제한 제공 코스는 성인 6인 기준으로 주중 60만원이다.


◆ 부산 웨스틴조선호텔 '캠핑앤그릴'

여름이면 피서객들로 붐비는 부산에도 글램핑 시설이 있다. 동백섬을 배경으로 해운대가 내려다 보이는 곳에 위치한 부산 웨스틴조선호텔의 '캠핑앤그릴'이다. 이곳의 숙소는 천장이 열리는 티피 텐트로, 텐트 안에서 숯불 바비큐를 즐길 수 있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4-03-31 10:43:00 수정 2014-03-31 10:43:00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