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이영애, 홍콩서도 '노란 리본' …세월호 애도 동참

입력 2014-04-29 15:04:59 수정 2014-04-29 15:09:0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이영애, 노란 리본 달고 홍콩 행사 참석

이영애


배우 이영애가 국제적인 행사에서 노란 리본을 달고 등장, 세월호 참사에 대한 애도를 표했다.

이영애는 지난 25일 명품 브랜드 까르띠에와 한복을 알리기 위해 홍콩에서 개최하는 주얼리 행사에 참석했다.

이영애는 두 아이의 엄마 입장으로 이번 세월호 참사에 큰 애도를 표하며 모든 스케줄을 취소한 바 있다.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홍콩 행사의 경우 1년 전부터 까르띠에와 이영애 측이 한복을 알리기 위해 기획한 하이주얼리 행사로 파리, 스위스 등 세계 명사들이 초청되는 아주 큰 규모로 취소가 어려웠다. 오래 전부터 세심하게 준비한 큰 공식적인 행사에 많은 차질을 빚으며 신뢰를 지키고 싶었다는 입장이다.


이영애는 홍콩 현지 모든 기자들과 인터뷰 내내, 노란 리본을 착용하며 조의를 표했으며
대규모의 하이주얼리 행사임에도 불구하고 끝까지 노란 리본을 착용하는 모습을 보였다.
현지 매체와의 인터뷰 내용에 세월호에 대한 애도의 뜻을 전했다.

한편, 이영애가 지난 2003년 출연한 MBC 드라마 '대장금'은 시청률 55.5%를 달성하면서
국내뿐만이 아니라, 일본, 중국, 홍콩 등 아시아를 비롯, 중동과 유럽, 아프리카 등 전 세계 91개국에 수출되어 한국의 음식과 전통문화를 전 세계에 알렸다. 이영애를 주인공으로 한 한식 주제의 SBS 다큐 프로그램이 홍콩에서 방영 예정이다.

키즈맘 김예랑 기자 yesrang@hankyung.com
입력 2014-04-29 15:04:59 수정 2014-04-29 15:09:04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