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캠핑 떠나기 전 챙겨두면 좋을 추천 물품

입력 2014-04-30 11:16:59 수정 2014-04-30 11:16:5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최근 가족이 다 함께 캠핑을 떠나는 것이 일종의 문화로 자리잡았다. 본격적으로 시작될 캠핑 시즌에 앞서 가장 먼저 고민해봐야 할 항목은 바로 텐트 장만.

캠핑 장비 중 가장 큰 부분을 차지하는 텐트는 캠핑에 있어 가장 기본적인 장비일 뿐만 아니라 원하는 캠핑 스타일에 따라 텐트를 선택하는 것도 달라져야 하기 때문이다.

캠핑텐트에는 돔형, 투룸형, 팝업형 등 다양한 종류가 있지만 가족 캠핑에는 대체로 원룸격인 돔형과 거실과 침실이 나뉜 투룸형을 많이 사용한다. 돔형은 가장 기본적인 형태로 꾸준히 많이 사용되며 투룸형은 최근 몇 년간 오토캠핑이 보편화되면서 장비도 많이 챙기고 겨울에도 캠핑을 많이 하는 한국캠핑의 특성상 인기가 많아진 제품이다. 아웃도어 캠핑 브랜드 콜맨이 돔형과 투룸형의 특징을 구체적으로 알아보고 우리 가족에게 맞는 텐트 고르는 방법을 소개한다.




▶야외활동이 많은 캠핑을 선호하는 가족을 위한 돔형 텐트

돔형 텐트는 텐트의 가장 기본형태로 잡다한 부속품 없이 이너텐트와 플라이 시트로만 구성된 모델이다. 주거 공간으로 치면 거실이나 부엌이 따로 없는 원룸형태의 구조와 유사하다. 이너텐트 바깥쪽에 약간의 공간이 마련돼 있긴 하지만 협소한 편이라 간단한 짐을 놓을 수 있을 정도이고 식사나 기타 활동은 이너텐트 밖에서 이뤄진다. 따라서 텐트 내부에서 시간을 보내기 보다 주로 야외활동을 많이 하거나 텐트의 용도를 잠자는 공간 위주로 활용하는 활동파 또는 야전형 캠퍼들에게 적합하다.

돔형 텐트는 구성이 간단하기 때문에 텐트를 치고 접는 절차가 간소해 편리하다. 가격도 거실이 딸린 대형 제품보다 저렴해 캠핑에 익숙해지기 전 부담 없이 구매해 사용하기 좋다. 돔형 텐트는 여행이나 솔로캠핑에 적합한 컴팩트형도 있지만 3인부터 6인까지 다양한 사이즈의 패밀리형도 있어 가족 인원수에 맞게 선택할 수 있다. 텐트 외에 헥사타프 등을 추가로 구매하거나 캐노피가 포함된 제품을 선택할 경우 더 넓은 전실공간을 확보할 수 있으며, 여름철에도 쾌적한 사용을 보장한다.

콜맨의 ‘웨더마스터 4S돔/270’은 한국의 사계절을 고려한 웨더마스터 시리즈의 돔 텐트로 4~5인 가족이 쓰기에 적당하다. 소비자 가격은 92만 7천원.

네파의 ‘더블 도어 돔3’는 3~4인인 가족이 쓰기 좋은 돔 텐트로 약간의 전실공간도 마련돼있어 활용도가 높다. 소비자 가격은 51만 6천 원.


▶집처럼 넓고 편안한 캠핑을 선호하는 가족을 위한 투룸형 텐트

캠핑을 떠나더라도 넓고 편안한 공간에서 여유로운 캠핑을 즐기고 싶은 가족이라면 투룸형 텐트를 추천한다. 거실형 텐트로도 불리는 투룸형 텐트는 전실 공간인 스크린 타프에 침실 공간인 이너텐트로 구성돼 내부 공간이 넓으며, 천장도 높아 서서도 편하게 활동할 수 있다. 낮에는 이너텐트를 분리해 넓은 스크린 하우스로 활용도 가능하다.

기본적으로 전체적인 규모가 크기 때문에 4인 이상 가족 또는 그룹 캠핑에 적합하며, 넓은 실내가 확보되는 만큼 내부활동을 지향하는 캠핑족에게도 안성맞춤이다. 투룸형 텐트는 야외 활동이 힘든 겨울철이나 비가 내리는 여름철에도 실내 공간이 넓어 조리와 식사, 간단한 레저 활동 등을 편리하게 할 수 있다. 기본에 충실한 돔형 텐트에 비해 보다 쾌적하고 여유로운 캠핑을 할 수 있도록 설계된 투룸형 텐트는 루프 플라이 등 다양한 부속품과 기능이 추가돼 혹한기를 비롯한 사계절 전천후로 사용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콜맨의 ‘웨더마스터 와이드 2룸 코쿤 리미티드’는 넉넉한 대형 사이즈로 4~6인 가족이 사용 가능하다. 또한 루프 플라이는 별매가 아니라 제품 구성에 포함돼 있다. 소비자 가격은 265만 원.

스노우피크의 ’랜드락프로’는 넓은 거실 공간과 이너텐트 공간을 갖춘 투룸형 제품으로 5~6인 가족이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이다. 소비자 가격은 294만 원.



▶ 아이와 함께 떠나는 캠핑, 똑똑한 캠핑용품

바야흐로 캠핑의 계절이 돌아왔다. 가족과 함께 떠나는 캠핑에 모두가 신나기 마련이지만 실상 캠핑장에서는 아이를 위한 캠핑용품이 거의 없어 불편을 겪는 일이 다반사. 아이와 함께 하는 캠핑을 피하거나 포기하는 경우가 많다.

엄마아빠의 걱정을 한번에 덜어줄 아이를 위한 캠핑용품으로 야마토야 아치체어를 추천한다. 야마토야 ‘아치체어’는 언제 어디서나 쉽고 편리하게 사용 가능한 좌식 유아 전용의자이다. 테이블이 있어 식사나 놀이를 즐길 수 있으며, 테이블을 뒤로 넘겨 의자로도 사용 가능하다.

특히 캠핑장에서 빠질 수 없는 캠프파이어나 바비큐 화로 사용시 유아전용의자 아치체어가 위험을 방지해 준다. 사용하지 않거나 이동 시에는 컴팩트하게 접어 손잡이를 사용해 들고 다닐 수 있어 캠핑 시 더욱 간편하다.

또한 본토이 ‘미니웨건’은 야외에서 아이가 직접 끌고 다닐 수 있어 더욱 색다른 재미를 선사해 준다. 야외에서 자연을 즐기며 신나게 뛰어 노는 것이 캠핑의 진정한 묘미. 평소 자신이 좋아하는 인형이나 간식, 자연에서 꺾은 풀이나 돌을 싣고 아빠와 함께 여기 저기 뛰어다니며 캠핑을 즐길 수 있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아이에게 가족과 함께하는 캠핑의 추억은 여행 이상의 의미가 있다. 아빠와 함께 자연을 느끼고 소통하며 가족간의 끈끈한 정을 키우는 것은 물론 신체 건강과 정서적 안정을 돕는다.


▶ 별도 손질 없이 간단하게 조리 가능한 캠핑용 닭고기

㈜하림이 봄철 캠핑족을 위해 야외에서 간편하게 구워 먹을 수 있는 프리미엄 닭고기 제품인 ‘자연실록 정육 소금구이’를 출시한다.

하림 자연실록 정육 소금구이는 하림이 직접 키운 자연실록 브랜드의 닭다리살을 100% 원료로 하여 먹기 좋은 크기로 만든 순살 닭고기 제품이다. 제품 속에는 프리미엄 소금으로 손꼽히는 토판 천일염에 웰빙 허브를 섞은 ‘토판 허브맛 소금’이 함께 동봉돼 있다. 닭고기를 번거롭게 손질하거나 별도의 양념을 준비하지 않아도 토판 허브맛 소금을 뿌려 구우면 간편하게 즐길 수 있어 캠핑 등 야외활동에 특히 유용하다.

본 제품은 닭고기 중에서도 지방 함량이 적은 닭다리 부위만을 엄선한 정육 제품으로, 씹을수록 쫄깃한 식감이 특징이다. 특히 급속동결시스템(IFF, Individual Fresh Frozen)으로 생산돼 갓 잡은 닭고기의 맛과 영양이 살아있다는 것이 하림 관계자의 설명이다.

제품에 동봉된 토판 허브맛 소금은 청정지역인 전남 신안의 특산물인 토판 천일염을 주재료로 하여, 건마늘로즈마리오레가노 등 다양한 천연 허브를 배합했다. 토판 천일염은 천연 갯벌을 단단히 다진 토판(土板) 위에서 생산된 소금으로, 인체대사활동에 필요한 영양성분과 미네랄 함유량이 일반 천일염보다 높다고 알려져 있다.


▶ 재미와 운동효과까지 - 트렘폴린 갖춘 캠핑장 인기

캠핑까지 가서 아이 뒤꽁무니만 쫓아다니고 싶은 부모는 없을 것이다. 어른들은 자연경관과 벗삼아 바베큐를 즐기고 아이들은 트렘폴린을 즐길 수 있는 캠핑장이 최근 각광받고 있다.

트렘폴린만 있으면 아이들은 시간가는 줄 모르고 재미있게 놀면서 체력단련도 할 수 있다.

트렘폴린은 지구력, 심폐기능을 강화 시키고 어린이 체육발달과 균형 감각을 발달하게 하는데 도움을 준다.

최근에는 어린이 성장판을 자극해 키가 크게 한다고 알려지면서 전용 놀이터까지 생길 정도다. 아울러 다이어트 및 스트레스 해소에도 유익하다.

초등 저학년과 유아용 트렘폴린이 따로 갖춰져 있어 안전에도 신경을 쓴 천안 내뜰 캠핑장(http://cafe.naver.com/jumalcamp)이 최근 캠퍼들 사이에서 주목받고 있다.

인공미가 없는 조용하고 아늑한 캠핑장을 찾는다면 추천할 만 하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4-04-30 11:16:59 수정 2014-04-30 11:16:59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