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엄마 없는 48시간' 이하루, 아티스트 본능 폭발

입력 2014-05-09 14:47:05 수정 2014-05-09 14:52:0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슈퍼맨이 돌아왔다’의 이하루가 아티스트 본능을 폭발시켰다.

오는 11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에서는 한층 성숙한 모습으로 여행에서 돌아온 슈퍼맨 가족들의 두 번째 이야기가 그려질 예정이다.

그 중 타블로 가족은 에픽하이, UV와 뮤지의 딸 소호와 함께하는 신개념 빨대송 작업에 본격 착수했다. 녹음실에 입성한 하루는 그야말로 물 만난 물고기. 녹음실 곳곳을 제 집 안방처럼 누비며, 음향장비를 장난감처럼 다루듯 하는 하루의 모습에 UV는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UV 뮤지는 녹음실을 자유롭게 오가는 하루의 ‘자유영혼’에 감탄하며 ‘이런 세션 녹음은 처음이야~’라고 말해 보는 이를 웃음 짓게 했다.

정식 녹음에 들어가서도 하루는 여유만만. 스스로 헤드폰을 쓰고, “나 이거 할 수 있어요~”라며 천진난만한 모습을 보였다. 비트를 온 몸으로 느끼며 솔로 파트를 녹음하는 하루에게서 10집 가수 포스가 풍겨 웃음을 자아냈다.

하루의 녹음을 끝으로 에픽하이와 UV의 첫 콜라보레이션 곡 ‘빨대송’이 완성됐다. 빨대송은 딸 바보 아빠들이 모든 아이들에게 선사하는 신개념 동요. 오는 방송을 통해 공개될 ‘빨대송’ 완곡과 하루의 깜찍 녹음 현장에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한편, 장현성-이휘재-추성훈-타블로 그리고 신입아빠 김정태, 다섯 아빠의 육아 도전기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무한 사랑의 아이들과 아빠들의 좌충우돌 육아기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에게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키즈맘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입력 2014-05-09 14:47:05 수정 2014-05-09 14:52:05

#키즈맘 , #요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