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서울의 푸줏간 전' 마장동 축산물시장 사람들 생활 엿보기

입력 2014-06-25 15:10:01 수정 2014-06-25 15:12: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의 푸줏간 전'이 오는 28일 청계천문화관 기획전시실에서 공개된다. /사진=서울역사박물관


'서울의 푸줏간 전'이 오는 28일부터 9월 14일까지 서울역사박물관에서 열린다.

이는 서울시 최초로 가축시장·도축장·축산물시장이 한 곳에 설치된 마장동에 대한 전시다. 백정들이 하는 미천한 일이라며 노출을 꺼려했던 마장축산물시장의 사람들이 직접 생생한 삶의 현장을 공개해 마장동의 지나간 삶의 흔적과 기억을 되짚어 볼 수 있다.

7월 중순부터는 기획전시와 연계하여 살곶이목장과 마장동의 변화에 대한 강연회 및 답사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전시주제에 대한 생생한 지식과 경험을 관람객들에게 제공할 것이다. 신청은 7월 초부터 서울시공공예약서비스시스템(http://yeyak.seoul.go.kr) 에서 할 수 있다.

'서울시 푸줏간 전' 관람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7시까지이다. 관람료는 무료이며 매주 월요일은 휴관.

키즈맘 인턴 기자 kizmom@hankyung.com
입력 2014-06-25 15:10:01 수정 2014-06-25 15:12:00

#키즈맘 , #요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