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엑소 찬열, 강제규 신작 '마지막 첫사랑' 캐스팅 물망…'연기돌' 겸업 선언?

입력 2014-06-27 17:38:34 수정 2014-06-27 17:38:3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찬열이 '마지막 첫사랑' 시나리오를 검토 중이다. /한경DB


남성그룹 엑소(EXO)의 멤버 찬열이 강제규 감독의 신작 '마지막 첫사랑'(가제)의 캐스팅 물망에 올랐다.

27일 찬열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찬열은 '마지막 첫사랑'의 시나리오를 받고 검토 중이다.

강 감독의 '마지막 첫사랑'은 노년기의 황혼 로맨스를 가족애와 함께 그린 영화로 박근형, 윤여정, 조진웅, 한지민 등이 출연 조율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찬열은 이 영화에서 때묻지 않은 고등학생 역을 맡아 '연기돌' 겸업을 선언한다.

현재 찬열은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룸메이트'에 출연 중이다.

키즈맘 뉴스팀 kizmom@hankyung.com
입력 2014-06-27 17:38:34 수정 2014-06-27 17:38:34

#산업 , #생활경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